컨텐츠 바로가기

‘쇼미10’ 측 “방송사고 죄송…후반 편집작업 지연 탓”[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엠넷 힙합 경연 프로그램 '쇼미더머니10' 제작진이 전날 발생한 방송 사고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지난 26일 밤 방송된 '쇼미더머니10' 9회에서는 참가자 베이식의 준결승 무대가 끝난 뒤 약 50초간 지난주 방송됐던 비오의 무대가 방영돼 혼선이 빚어졌다.

'쇼미더머니10' 측은 27일 이와 관련해 "시청자 및 출연자분들께 방송 후반 편집작업 지연으로 시청에 불편을 드려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추후 재발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사과했다.

엠넷의 간판 경연 프로그램인 '쇼미더머니10'은 국내 최장수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다음 주 최종 결승 무대를 앞두고 있다. 매주 금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한현정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