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장EN:]컴백, 또 컴백…박지훈은 멈추지 않는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미니 4집 '마이 컬렉션' 발매 3개월도 안 돼 새 앨범으로 컴백

'핫 앤 콜드'는 뜨거움과 차가움이라는 사랑의 대조적인 모습 담은 앨범

타이틀곡은 전자음과 샤우팅 창법 돋보이는 '시리어스'

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과 온라인 콘서트 등 공백기 없이 활동

"메이 여러분, 저의 원동력이자 제가 살아가는 이유"

노컷뉴스

28일 오후, 가수 박지훈의 미니 5집 '핫 앤 콜드' 발매 기념 온·오프라인 쇼케이스가 열렸다. 마루기획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8일 오후, 가수 박지훈의 미니 5집 '핫 앤 콜드' 발매 기념 온·오프라인 쇼케이스가 열렸다. 마루기획 제공드라마 촬영-음원 발표-드라마 촬영-OST 발표-미니앨범 발표-미니앨범 발표. 가수와 배우로 활동 중인 박지훈의 올해를 요약하면 대략 이렇다. 공백기를 모르는 것 같다는 표현이 과장으로 들리지 않을 만큼, 빈틈없이 바쁜 나날을 보냈다. 자신을 응원하고 사랑해주는 팬들(메이) 덕에 가능했다는 그는 '멈추지 않고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강조했다.

28일 오후, 박지훈의 다섯 번째 미니앨범 '핫 앤 콜드'(HOT&COLD)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온·오프라인 동시 진행됐다. 방송인 신아영이 사회를 본 이날 행사에서 타이틀곡 '시리어스'(Serious) 뮤직비디오와 무대가 최초 공개됐고, 박지훈은 수록곡 '치즈'(CHEESE) 무대까지 함께 선보였다.

'핫 앤 콜드'의 대주제는 사랑이다. 제목처럼 '뜨거움과 차가움'이라는 사랑의 대조적인 모습을 드라마틱하게 담아냈다. 박지훈은 "연인들의 사랑에 대한 걸 좀 담아봤다. 사랑 앞에서는 누구나 뜨거움, 차가움이라는 대조적인 모습이 나타나기도 하지 않나"라며 "그런 느낌을 포인트로 잡아서 표현했다"라고 설명했다.

노컷뉴스

박지훈이 타이틀곡 '시리어스' 무대를 펼치고 있다. 마루기획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지훈이 타이틀곡 '시리어스' 무대를 펼치고 있다. 마루기획 제공전자음이 돋보이는 타이틀곡 '시리어스'에서 박지훈은 샤우팅 창법을 선보였다. 그는 "묵직한 신스베이스 중심으로 한 힙합 팝 댄스다. 리듬감 있고 강렬한, 반복적인 후크가 아주 인상적인 곡"이라고 소개했다.

박지훈은 "'시리어스'가 비트와 리듬이 되게 강렬해서 그게 중요한 포인트가 됐고, 처음 들었을 때부터 제 마음에 쏙 들었다. 그래서 이 곡으로 안무를 해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서 (타이틀곡으로) 선정된 것 같다"라고 밝혔다.

'시리어스'는 박지훈의 정규 1집 수록곡 '힛 잇 오프'(Hit if off)와 '드레스 코드'(DRESS CODE)를 작업한 페노메코가 작사·작곡에 참여했다. 박지훈은 "너무 영광이다. 의미가 있는 곡이라 녹음을 조금 더 신경 많이 써서 했던 것 같다"라고 말했다.

뮤직비디오에서는 사랑하는 사람을 떠나보낸 남자의 감정을 표현했다. 박지훈은 "이별에 대한 부정, 자신에 대한 분노, 그리워하는 미련, 용서를 위한 사죄 이런 네 가지 감정을 디테일하게 보여드리고 싶다고 생각했다"라고 전했다.

노컷뉴스

박지훈은 이날 쇼케이스에서 수록곡 '치즈' 무대도 공개했다. 마루기획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지훈은 이날 쇼케이스에서 수록곡 '치즈' 무대도 공개했다. 마루기획 제공이밖에도 인트로 '에스컬레이터'(Escalator)를 비롯해 '원트!'(WANT!), '치즈', '러브 글라스'(LOVE GLASS), '올 유어스'(All Yours) 등 총 6곡이 실렸다.

앨범 구성과 트랙 순서를 어떻게 하게 됐는지 질문하자 박지훈은 "앨범 발매할 때마다 메이 여러분을 생각하며 선정하고 뭔가 쓰고 이런 곡들이 있다. 그렇게 자연스럽게 하나의 주제를 공유하고 제가 전달하고 싶은 메시지를 담는 것 같다. 앨범은 자연스럽게 구성되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어 "트랙 순서는 초반에는 항상 약간 저의 포부, 자신감과 앨범을 통해서 제가 전달하고 싶은 메시지의 음악으로 채운 느낌이다. 순서대로 채워나가는 느낌?"이라고 부연했다. 트랙 순서대로 듣는 것을 추천하냐고 재차 묻자 그는 "아무래도 (그게) 가장 좋지 않을까"라고 답했다.

노컷뉴스

가수 박지훈. 마루기획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박지훈. 마루기획 제공이번 앨범으로 이루고 싶은 목표에 관해 박지훈은 "'마이 컬렉션'에서 귀엽고 장난스러운 이미지였다면, 이번에는 조금 변화하고 성숙한, 박지훈이라는 사람이 멈추지 않고 성장하고 있구나, 한 걸음씩 계단을 올라가고 있구나 보여드리고 싶었다. 계속 저의 다른 모습을 보여드리는 게 저의 목표이자 꿈"이라고 밝혔다.

"저를 좋아해 주시고 응원해주시고 사랑해주시고 귀여워해 주시고 예뻐해 주시는 메이 여러분들이 저의 원동력이자 제가 살아가는 이유 같다"라며 팬들에게 특히 감사를 표한 박지훈의 미니 5집 '핫 앤 콜드'는 오늘(28일) 저녁 6시에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발매됐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