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견미리 딸' 이유비, 작정하고 꾸민 핼로윈 분장 "데스노트" [TEN★]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사진=이유비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이유비가 '만화 비주얼'을 뽐냈다.

이유비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deathnote #misa #halloween"이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 속 이유비는 만화 '데스노트'의 미사 캐릭터 분위기로 핼로윈 분장을 한 모습. 검정 민소매를 입고 초크 목걸이를 착용했다. 또한 머리를 양갈래로 묶어 귀여운 모습도 연출했다. 이유비의 백옥 같은 피부와 뚜렷한 이목구비는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유비는 tvN '유미의 세포들'에 출연하고 있다. 이유비의 어머니는 배우 견미리, 동생은 배우 이다인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