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조현재-박민정 부부, 둘째 득녀…결혼 3년 만의 경사 “산모와 아이 건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조현재-박민정 부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조현재가 두 아이의 아빠가 됐다.

27일 조현재의 소속사 아센디오는 “조현재 씨의 아내 박민정 씨가 금일(27일) 오전 서울 모처의 한 병원에서 3.33kg의 건강한 딸을 출산했다”라며 반가운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는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하며, 박민정 씨는 현재 조현재 씨의 보살핌 속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라며 “두 아이의 아빠가 된 조현재 씨를 비롯해 가족 모두가 귀한 생명을 맞이하게 되어 기뻐하고 있으며, 많은 분들의 축하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조현재-박민정 부부에게 아낌없이 보내주시는 따뜻한 관심에 감사의 말씀 드리며, 새 생명을 가족으로 맞이한 두 부부와 태어난 아이에게 많은 축복과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조현재는 지난 2018년 프로골퍼 출신의 박민정과 5년 열애 끝에 결혼해 같은 해 11월 첫째 아들을 품에 안았다. 이후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함께 출연하며 둘째 계획을 전한 바 있으며 지난 6월 둘째 임신 사실을 알려 많은 이들의 축하를 받은 바 있다.

[이투데이/한은수 (onlin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