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재난지원금 지급

"상생 국민지원금 미신청자 29일까지 신청해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대전시, 미신청자 1만 6000여명에게 기한내 지원금 신청 당부

파이낸셜뉴스

대전시청사 전경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대전=김원준 기자] 대전시는 지난달 6일부터 지급을 시작한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신청이 오는 29일 마감됨에 따라 지급대상 중 미신청자 1만6000명에게 기한 내에 신청해 줄 것을 요청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25일 기준 대전시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지급 대상 123만 2000여 명 중 98.7%에 달하는 121만 6000여 명에게 지원금 지급이 완료됐으며, 현재 지급대상자중 미신청자는 1만 6000여 명으로 파악되고 있다.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은 신용·체크카드의 경우 카드사 홈페이지·앱·콜센터 등으로 신청할 수 있으며 온통대전으로도 신청할 수 있다.

선불카드로 신청을 원하는 경우 하나은행 또는 주소지 관할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오는 29일 각 업무시간 안에 신청해야 한다.

대전시는 지원금 신청 마감을 앞두고 신청을 못 하는 대상자가 없도록 막바지 홍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미신청자 명단을 활용해 우편물을 발송하는 등 홍보를 강화하고 있으며 지역 내 거동이 불편한 고령자와 장애인 등을 위해 찾아가는 방문 신청을 받고 있다. 주소지 관할 행정복지센터로 방문을 신청하면 담당자가 직접 신청자 거주지로 방문, 신청을 도와주고 있다
힌편, 국민지원금 신청에 대한 이의신청은 다음달 12일 마감되며, 사용기한은 올 연말까지이고 잔액은 환불되지 않는다.

대전시 관계자는 “최대한 많은 시민이 국민지원금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신청기한이 정해져 있는 만큼 마감일인 이달 29일까지 빠짐없이 신청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