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경남FC U18 진주고 조정현 감독, 연맹으로부터 쾌유 지원금 받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하근수 기자= 경남FC 산하 유스팀 U18 진주고등학교 조정현 감독이 한국프로축구연맹으로부터 쾌유 기원 지원금을 전달받았다.

지난 8월 조정현 감독의 투병 사실이 알려지자 조 감독의 노고를 인정한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쾌유 기원 지원금 전달 의사를 전해왔다.

쾌유 기원 지원금 전달은 2013년부터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진행한 '급여 1% 기부 캠페인'의 일환이다. 이는 한국프로축구연맹 임직원, 대한축구협회 심판, 경기위원 등 구성원이 급여의 1%를 기부해 축구를 통한 나눔 문화 확산을 목적으로 하는 캠페인이다.

조정현 감독은 "많은 분이 도와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큰 힘을 받았다. 병마를 이겨내고 하루빨리 선수들과 함께 호흡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2004년 경남 U18 진주고 감독으로 부임한 조정현 감독은 경남 유소년 시스템 강화를 위해 2019년 유소년 총괄 감독으로 선임됐다. 지난 7월에는 '2021 추계 전국고등학교 축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최우수지도자상을 받은 바 있다.

한편 지난 5월 경남 사무국 임직원, 경상남도청 문화관광체육국 체육지원과, 경남 산하 유스팀 U18, U15 임직원 및 학부모 등 각계의 구성원도 쾌유 지원금을 전달했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