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재난지원금 지급

무안군, 모든 군민에 2차 재난지원금 지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1인당 10만원, 내달 9일부터 무안사랑상품권으로 지급 예정

아시아경제

무안군 청사 전경 ⓒ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무안=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오환주 기자] 전남 무안군(군수 김산)은 내달 9일부터 전 군민을 대상으로 무안형 재난지원금을 지급한다고 26일 밝혔다.

군은 재원 마련을 위해 행사성 경비와 사무관리비, 공무원 여비 등 공공분야 경상경비 절감으로 강도 높은 세출예산 구조조정을 시행해 소요 예산 90억 원을 확보했다.

지급 대상은 내달 1일 기준으로 확정되며, 군민 1인당 10만원씩 세대주가 주소지 읍·면사무소에 신청하면 무안사랑상품권으로 지급된다.

남악·오룡지구는 신도시지원단에서 재난지원금 신청을 받을 예정이며, 군민들이 편리하고 신속하게 재난지원금을 신청할 수 있도록 공무원 1마을 담당제를 운용해 찾아가는 서비스를 시행할 계획이다.

김산 군수는 “무안형 재난지원금이 위드 코로나 시행으로 일상 회복을 준비하는 군민들에게 작은 활력소가 되고 지역경제 활성화의 마중물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무안군은 지난해에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예산 83억원을 확보해 전 군민에게 1인당 10만원의 재난지원금을 지급한 바 있다.

무안=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오환주 기자 ohj1358@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