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김선호 사생활 논란

'사생활 논란' 김선호 '1박2일'서 사라졌다…통편집 [RE:TV]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KBS 캡처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1박2일'에서 사생활 문제로 '1박2일'에서 하차한 김선호 분량이 통편집됐다.

지난 24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1박2일 시즌4'(이하 '1박2일)에서는 '제1회 추남 선발대회 특집'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은 출연자 김선호가 하차한 이후 공개되는 방송분이어서 시청자들의 관심이 더욱 집중됐다.

김선호는 사생활 문제가 알려지며 사실상 활동을 중단한 상태다.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된 '대세배우 K씨'를 지목한 익명의 글의 당사자가 김선호인 것으로 드러났기 때문이다.

게시물 작성자는 연인 사이였던 배우 K씨가 임신 중절 수술을 종용하고 혼인빙자 후에 일방적으로 이별을 통보했다고 주장했다.

K씨가 배우 김선호로 지목된 가운데, 김선호는 지난 20일 오전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입장을 밝혔다. 그는 낙태 종용 의혹 등에 대해선 구체적 언급을 하지 않았지만 "그분에게 상처를 줬다" "진심으로 사과하고 싶다" 등의 표현으로 자신의 잘못을 시인했다.

KBS 2TV 예능 프로그램 '1박2일' 시즌4 제작진은 지난 20일 "제작진은 최근 논란이 된 김선호씨의 하차를 결정하게 됐다"라고 했다.

이어 "이미 촬영된 방송분에 대해서는 최대한 편집해 시청자분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할 계획"이나며 "앞으로 최선을 다해 좋은 방송 만드는 1박2일팀이 되겠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방송에서 김선호 분량은 모두 편집됐다. 그는 단체전, 게임 설명 등에 쓰인 풀샷에만 등장했다. 게임 미션은 물론 갯벌 여행을 앞두고 문세윤과 한 팀이 된 내용도 편집됐다.

김선호에 대한 편집을 두고 시청자들의 상반된 의견이 나오고 있다. 사회적으로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한 시청자들의 정서를 고려해 편집을 해야 한다는 의견도 있지만, 일각에서는 사적인 문제 때문에 방송에서 편집까지 하는 것은 과하다는 의견도 나오고 있다.

다음주에도 김선호가 참여한 전남 순천 갯벌 여행편 방송이 예고된 바, 논란은 계속 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1박2일' 제작진과 출연진은 오는 29일 김선호를 제외한 5인 체제로 녹화를 진행할 예정이다.
ichi@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