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

송영길 "대장동은 검찰 수사 중...특검 구조상 불가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대장동 의혹은 지금 검찰이 수사하고 있지 않느냐며 특검은 구조상 불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송 대표는 오늘 JTBC에 출연해 이재명 대선 후보를 겨냥한 야당의 '대장동 특검' 요구에 대해 국민이 이제 그만 보고 싶어 할 정도로 많이 하지 않았느냐고 말했습니다.

또 이재명 후보가 집권하면 정권 교체라고 말한 것을 두고 노무현 대통령도 김대중 대통령을 계승했지만, 새로운 변화였다며, 국민은 새로운 것을 바라지 단순 복제를 바라지 않는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와 함께 국민의힘 유력 대권 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전두환 옹호' 발언과 '개 사과 SNS 사진' 등 논란에 대해 이 문제는 광주·전남으로 한정하는 건 맞지 않고 전국민적으로 상당히 문제 의식을 갖게 될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YTN 김태민 (tmkim@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및 예방접종 현황을 확인하세요.
연예인 A씨와 유튜버의 싸움? 궁금하다면 [웹툰뉴스]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