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다저스, 월드시리즈 2연패 향해 순항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동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LA 다저스 3루수 저스틴 터너(왼쪽)와 데이브 로버츠 감독이 15일 열린 2021 메이저리그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 최종 5차전에서 샌프란시스코를 2-1로 꺾은 뒤 기뻐하고 있다. 터너는 1-1로 맞선 9회초에 나온 정규시즌 1할 타자(0.165) 코디 벨린저의 결승 적시타 때 홈을 밟았다. 다저스가 같은 지구의 샌프란시스코와 포스트시즌에서 만난 것은 1889년 이후 132년 만이었다.
동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샌프란시스코=AP 뉴시스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