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성시경, 무슨 일? 철과상에 팔 골절..깁스한 채로 부상 소식 전해 [전문]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김수형 기자] 가수 성시경이 팔 부상을 당한 안타까운 소식을 전했다.

28일, 성시경이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서 "말 못했는데 창피하지만 자전거 타다 자빠졌다"면서 "이 덩치로 어깨로 쿵 떨어져 많이 아팠다"며 최근 팔 부상당한 이유를 전했다.

특히 최근 무릎 통장에 기존 테니스 운동을 줄이고 자전거로 갈아탔다는 그는 "건강과 행복을 찾으려했는데 철과상과 골절을 선물 받았다"며 특유의 센스있는 입담으로 이를 유쾌하게 넘겼다.

그러면서 " 얼굴 안다치고 중요한 인대도 멀쩡하다"면서 "무언가 진짜 재정비의 시간을 가져야겠구나, 필요했어요 그런시간이, 언넝 나을게요 당분간 요리는 못할듯해요 미안"이라며 팬들을 안심시켰다.

이하 성시경 SNS.

놀랐죠 말못했는데
창피하지만 자전거타다 자빠졌어요
이 덩치로 어깨로 쿵 떨어져서 많이 아프네요

최근에 무릎에 무리가 와서 테니스 좀 줄이고
자전거라는 새로운 운동에 씐나서 건강과 행복을 찾으려 했는데 찰과상과 골절을 선물 받았어요

우울해하려하면 끝도없이 우울할 일이지만
좋게 생각하려 해요 얼굴 안다치고 중요한 인대도 멀쩡하고^^

무언가 진짜 재정비의 시간을 가져야겠구나
필요했어요 그런시간이

언넝 나을게요 당분간 요리는 못할듯해요 미안

내일 유튭 라이브해요 이런저런 이야기 나눕시다

저녁8~9시? 유튭 커뮤에 공지할께요

#부상 #괜히 #미안합니다 #부끄럽고 #마이아프다

/ssu08185@osen.co.kr

[사진]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