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연애도사2' 송해나 "전남친, 여친 있는 것 속이고 나 만나며 연예계 진출 반대" [TV캡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송해나 / 사진=SBS플러스 '연애도사2'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모델 송해나가 연예계 진출 계기를 밝혔다.

27일 방송된 SBS플러스, 채널S '연애도사2'에 송해나가 출연했다.

이날 송해나는 "연예계 쪽으로 가려고 했을 때 (전남친이) 그쪽으로 가면 안 된다. 순수한데 나쁜 쪽에 물들면 달라질까 봐 걱정된다고, 안 더럽혀졌으면 좋겠다고 했다. 말리고 말리고 3년을 질질 끌고 갔다"고 돌이켰다.

이어 그는 "알고 보니 여자친구가 있는 분이셨다. 그 사람은 그 사람 밥ㄷ고 싶을 때만 전화를 받았고, 하고 싶을 때 전화를 했다. 그 여자친구 분은 CF에 나오는 예쁜 분이셨다. 여자친구의 존재를 알고 만나지 말아야겠다 싶었다. 한순간에 나쁜애가 돼버렸다"고 덧붙였다.

송해나는 "어떻게든 연예계 쪽에 가서 잘돼야겠다고 생각했다. 이 일을 시작하면서도 잊을만하면 전화가 오고, 잊을만하면 전화가 와서 그쪽에 있으면 안 된다고 했다"고 털어놨다.

송해나는 "쇼핑몰 모델에서 패션 쪽으로 가려고 할 때도 간섭을 하더라. 그분은 연극하시는 분이었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