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형이 왜 나와?'...배우 박서준, 'SON 출전' 북런던 더비서 포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오종헌 기자 = 손흥민과 절친으로 알려진 배우 박서준이 북런던 더비를 직관하는 모습이 중계 카메라에 담겼다.

토트넘 훗스퍼는 27일 오전 0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아스널과 2021-22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를 치르고 있다.

이날 토트넘은 4-3-3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최전방에 손흥민, 케인, 모우라가 포진했고 알리, 호이비에르, 은돔벨레가 중원에서 호흡을 맞췄다. 4백은 레길론, 다이어, 산체스, 탕강가가 책임졌고 요리스가 골키퍼 장갑을 꼈다.

이에 맞선 아스널은 4-2-3-1 포메이션을 꺼내 들었다. 오바메양이 원톱으로 나섰고 스미스 로우, 외데가르드, 사카가 뒤를 받쳤다. 자카, 파티가 중원을 구성했고 4백은 티어니, 마갈량이스, 화이트, 토미야스가 짝을 이뤘다. 골문은 람스데일이 지켰다.

올 시즌 첫 번째 북런던 더비가 펼쳐진다. 특히 이 경기에서 손흥민과 토미야스의 미니 한일전이 성사됐다. 토미야스는 올여름 이적시장에서 볼로냐를 떠나 아스널에 입단했다. 현재 토트넘과 아스널 모두 리그에서 아쉬운 순위를 기록 중인 만큼 총력전이 예상된다.

경기 직전 반가운 얼굴이 포착됐다. 배우 박서준이 손흥민의 경기를 보기 위해 경기장을 찾았다. 박서준은 손흥민의 절친으로 알려졌다. 손흥민의 다큐멘터리 '손세이셔널'에서도 두 사람의 우정이 그려진 바 있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