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경규 "이덕화 안 그래도 말 많은데…" 질문 던진 박군 향해 '호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도시어부3' 23일 방송

뉴스1

채널A '도시어부3' 캡처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개그맨 이경규가 가수 박군에게 분노해 웃음을 샀다.

23일 오후 방송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3'에서는 2PM 우영, 박군이 게스트로 등장한 가운데 통영 돌돔 사냥에 나섰다.

제작진은 박군을 보자마자 "'도시어부' 최초 트리플배지의 주인공"이라고 칭찬했다. 이에 이덕화는 "나도 일조한 거 아니냐"라며 숟가락을 얹어 웃음을 줬다.

이때 박군이 이덕화를 향해 기습 질문을 던졌다. "돌돔이 돌에 살아서 돌돔이냐"라고 물은 것. 이덕화는 "그걸 어디서부터 설명해야 하나"라며 당황했다.

이덕화가 이어 "그 간단하게 얘기하자면"이라고 하자, 이경규가 한숨을 내쉬었다. 이경규는 박군을 향해 "너 왜 건드냐, 안 그래도 (이덕화가 말이) 많은데!"라고 언성을 높였다. 또 "너 이리 와! 쓸데없는 질문을 해가지고"라면서 호통을 쳐 웃음을 더했다.
lll@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