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은가은 "눈 빼고 다 내 거 아냐, 코 턱 돌려 깎았다" '헉' 소리 나는 성형고백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박근희 기자]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 은가은이 이상준과 가상 결혼을 시작했다.

21일 전파를 탄 TV조선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이하 ‘와카남’)에서는 은가은과 이상준의 달달한 가상 신혼이 공개됐다.

은가은과 이상준은 신혼 첫날 아침이 밝았다. 이상준은 “나는 로맨틱한 멘트나 달달한 걸 못한다. 삐지지 말기”라고 말했다. 은가은은 “결혼하면 남에게 맞추려고 한다. 그런데 나는 소소한 습관은 다 상관없다”라고 말했다.

이어 서로 마주 앉아 스트레칭을 시작했다. 이상준은 “이걸 매일 아침 한다고?"라고 물었고, 은가은은 “혈액 순환도 되고 좋다”라고 답했다. 이어 이상준은 은가은의 애칭을 ‘꼬미’라고 지었다. 은가은은 “오빠가 좀 곰같다. 곰돌이”라고 말했다. 은가은은 “꼼준이”라고 정했다.

OSEN

최용수 감독은 아내를 휴대폰에 전여사로 저장해뒀다고. 이름으로 불러 준 적이 없다는 말에 최용수는 “윤정아”라고 불러 모두를 환호하게 만들었다.

은가은은 야한 잡지를 꺼내와 “이게 뭐야”라고 물었고, 이상준은 “어머니꺼야”라고 변명을 했다. 잡지를 팍팍 넘기는 은가은에게 이상준은 “팍팍 넘기지 마”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은가은은 깜짝 성형 고백을 했다. 은가은은 “눈 빼고 다 제거 아니에요. 코랑 턱도 다 돌려 깎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은가은은 “과거 영상 보시면 다 아실거다”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OSEN

은가은이 만든 김치찜이 완성 됐고, 서로에게 김치찜을 먹여줬다. 은가은은 “직접 어머니가 김치를 보내주셨다”라고 말했다. 이상준은 “저 김치가 정말 맛있었다. 저 김치 평생 먹을 수 있나요?”라고 은가은에게 물었고, 은가은은 “그럼요”라고 답했다.

한편 최용수네 가족은 댄스 스포츠를 배우러 갔고, 최용수의 눈빛을 보고 전윤정은 “왜 눈빛을 그렇게 해”라고 말하며 웃음을 참지 못했다. 10초간 아이컨택을 하게 된 최용수와 전윤정은 “첫 연애 할 때 느낌이다” “저도 좋았다”라고 말했다.

엄마 아빠의 춤을 본 최용수의 아들은 “이상해”라고 말하며 표정을 구겼다. 매너손을 해본 적이 있냐는 질문에 최용수는 없다고 답하며 “할 이유도 할 필요성도 못 느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OSEN

전윤정은 “당신 요즘 쉬잖아. 쉴 때 애들이랑 맛있는 것도 먹으면 좋은데, 자꾸 나한테 전화해서 밥달라고 하고, 내가 불안해”라고 말했다. 이어 전윤정은 “우리 한 끼 정도는 간단하게 먹자”라고 원하는 바를 고백했다.

/ skywould514@osen.co.kr

[사진]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 방송화면 캡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