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재] 뉴스핌 '클로즈업'

[클로즈업] 최재형, 부동산 질문 받자 "잘 모른다"...솔직 담백한 승부수 눈길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뉴스핌] 김태훈 기자 =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4일 온라인을 통해 내년 3·9 20대 대통령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최 전 원장은 출마 선언을 마친 뒤 기자들과의 질의응답 과정에서 부동산 정책, 산업 재편과 관련된 질문에 "잘 모르겠다"며 솔직한 모습을 보였다.

대선후보로서 준비가 안 된 것 아니냐는 비판을 받을 수도 있지만, 잘 모르는 정책을 남발하는 것보다 '정책 포퓰리즘'을 경계했다는 것이 최재형 캠프 측의 설명이다.

뉴스핌

[파주=뉴스핌] 국회사진취재단 =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4일 오후 경기도 파주 미라클스튜디오에서 대선 출마선언 전 인사를 하고 있다. 2021.08.04 photo@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최 전 원장은 이날 경기도 파주 미라클스튜디오에서 온라인 대선 출마 선언식을 열고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무너져가는 대한민국을 지켜보고만 있을 수는 없어 출마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특히 최 전 원장은 기자들과의 질의응답 과정에서 부동산 문제 해결을 위한 산업구조 재편, 기업 규제 법안 중 꼭 철폐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법안이 있느냐는 질문에 "앞으로 공부를 열심히 해서 문제점이 무엇인지에 대해 말씀드리겠다"고 했다.

통상 대선주자로서 '잘 모른다'는 답변은 보기 드물다. 특히 이번 대선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침체, 집값 상승 등으로 인해 경제정책이 가장 중요한 이슈로 떠오르고 있어 더 민감하게 반응해야 한다는 분위기가 형성돼 있다.

최재형 캠프에서도 걱정이 많다. 감사원장직을 내려놓고 정치참여 선언을 한 기간이 짧은데다가 지지율도 끌어올려야 하기 때문이다. 이에 캠프에서도 최 전 원장에게 다양한 공약들과 정책을 제시했지만 최 전 원장이 완곡하게 거부했다고 한다.

최 전 원장의 측근 인사는 최 전 원장이 '너무 솔직하다'고 평가한다. 그는 "절대 아는 척을 못한다. 그렇기 때문에 출마선언문도 굉장히 많이 바뀌었다"며 "사실 여러 가지 정책적인 제안은 정말 많았다. 그러나 최 전 원장은 본인이 정책의 세부적인 분야까지 확신이 없으면 조금 더 연구하겠다는 입장"이라고 전했다.

그는 이어 "최 전 원장은 '내가 아무리 늦게 나온 사람이지만 정책을 막 하지는 않겠다'고 한다"며 "모든 질문에 제대로 대답할 수 있는 근거가 있어야 한다. 특히 정책 포퓰리즘을 가장 많이 의식한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최 전 원장이 이재명 경기지사의 경기도민 100% 재난지원금 지급 검토와 관련해서 매표 포퓰리즘 아니냐는 비판도 하지만, 정책 포퓰리즘에 대한 경계를 많이 한다"며 "근거 없이 쏟아내는 정책 보다 확실하고 실행이 가능한 정책을 위주로 만들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감사원장을 하면서 항상 모든 정책이 어떻게 이루어지고, 어떤 절차를 밟는다는 것을 본 사람"이라며 "다만 자신이 부족하다고 느끼는 분야에 대해선 전문가들과 조율할 자신이 있다고 확신한다"고 힘줘 말했다.

최 전 원장은 외교안보 총괄에 천영우 전 외교안보 수석, 미디어본부장에 김종혁 전 중앙일보 편집국장을 영입했다. 경제정책 총괄은 김종석 전 의원이, 전략본부장은 박대출 국민의힘 의원, 기획본부장은 조해진 국민의힘 의원이 맡는다.

아울러 정의화 전 국회의장의 핵심 참모인 이수원 전 국회의장 비서실장을 기획실장으로 영입했고, 천하람·장천·민성훈·백지원 등 2030 청년 참모진을 대변인으로 영입하기도 했다.

최 전 원장이 정치 참여선언을 한 뒤 소수의 인원으로 캠프를 구성했을 때, 캠프 실무진들은 최 전 원장을 상대로 3시간 가량 인터뷰를 했다고 한다.

최 전 원장을 돕기 위해 캠프에 들어왔지만, 정치 경험이 전혀 없는 최 전 원장을 가장 잘 알아야 한다는 취지에서 상황실장인 김영우 전 의원이 주도한 것이다.

김 전 의원은 "최 전 원장에게 30가지 질문을 미리 줬다. 우리도 최 전 원장이 무슨 생각을 하는지 알아야 대변을 할 것 아닌가"라며 "그런데 최 전 원장이 꼼꼼하게 답변을 적어오셨다. 정치를 하기 위해 정말 열심히 노력하고 있다는 느낌을 받았다"고 전했다.

한편 대선 공식 출마 선언을 마친 최 전 원장은 오는 5일부터 2박 3일 동안 대구·경북(TK)과 부산·울산·경남(PK) 지역을 찾아 당심 확보에 나설 예정이다.

뉴스핌

[파주=뉴스핌] 국회사진취재단 =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4일 오후 경기도 파주 미라클스튜디오에서 대선 출마선언을 하고 있다. 2021.08.04 photo@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aehun02@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