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욱일기 논란' 함소원 "눈 가리고 아웅? 그런 적 없어..마마언니 지지해주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POP=박서현기자]
헤럴드경제

함소원 인스타



함소원이 욱일기 논란에 대해 다시 한번 입장을 밝혔다.

3일 함소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함소원입니다. 제가 지금 이 힘든시기에 눈가리고 아웅을 하겠습니까. '반성하고 고치겠다' 이후에 그 푯말을 들고 방송을 하다니요. 그런 적 없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제 인스타에서는 바로 삭제를 하였고 중국 쪽 사이트 삭제 과정에서 커뮤니케이션 미스로 일부만 삭제가 되고 일부는 남아있었습니다. 꼼꼼히 확인못하고 삭제가 조금 늦게 이루어진 점 사과드립니다"라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조금 늦지만 그래도 조금씩이라도 고쳐가는 함소원되겠습니다. 마마언니 많이 지지해주시기 바란다"고 관심과 사랑을 당부했다.

앞서 함소원은 지난 7월 초 마마가 욱일기를 들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함소원이 대신 사과했지만 인스타그램에 올린 사진만 삭제 되고 중국팬들과 소통하는 틱톡 영상에는 그대로 남겨져 있어 비난을 받은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