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허영지, 치통컷도 사랑스러워..눈이 얼굴의 반이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천윤혜기자]


헤럴드경제

허영지 인스타



그룹 카라 출신 허영지가 러블리한 미모를 뽐냈다.

30일 오후 허영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몇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허영지는 차량 안에 앉아 턱을 괸 포즈를 취하고 있다. 동그랗게 뜬 눈이 얼굴의 반을 차지할 정도로 더 커보인다.

사랑스러운 미소 또한 시선을 강탈한다. 해당 사진에 허영지는 "치통컷"이라는 유쾌한 글귀를 덧붙여 웃음을 자아내기도 한다.

한편 허영지는 지난 2014년 그룹 카라 멤버로 데뷔했으며 이후 연기와 예능 분야에서 활약 중이다. 허영지는 또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까르르'를 통해 방송되는 '리벌스트랙'에서 MC로 출연하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