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박수홍 친형 재산 횡령 논란

‘결혼’ 박수홍, 4년 열애 중 ‘미우새’ 찍었나...신뢰도 타격[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방송인 박수홍이 여자친구와 4년 열애 끝에 결혼을 발표한 가운데, 그가 연애 중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일고 있다.

박수홍은 지난 28일 자신의 반려묘 다홍이 인스타그램에 “저는 오늘 한 가정의 가장이 됐다. 사랑하는 사람과 혼인신고를 했다”면서 “식을 치르기에 앞서 부부의 인연을 먼저 맺게 된 것은, 제 미래를 함께 하고 싶은 사람을 만났고 서로에 대한 믿음이 깊고 또 그만큼 서로를 사랑하기 때문일 뿐, 다른 이유는 없다”라고 결혼을 발표했다.

이와 함께 박수홍은 “(아내와) 2018년 12월 정식으로 만나기 시작해 벌써 4년이 지났다. 그 동안 제 상황을 이해해주고 저한테 모든 것을 맞춰주느라 고생했던 제 아내한테 너무 고마울 따름이다. 잘 살겠다. 고맙습니다”라고 덧붙였다.

박수홍의 결혼 발표에 누리꾼들의 축하가 이어졌지만, 일부 누리꾼들은 실망감을 드러냈다.

그는 약 5년 간 ‘미운 우리 새끼’에서 어머니의 결혼 성화에도 싱글 라이프를 즐기는 노총각의 일상을 공개해왔다. 하지만 박수홍이 아내와 4년 간 교제하며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했다는 사실이 드러나면서 결국 ‘거짓 방송’이 아니었냐는 실망 어린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

‘미운 우리 새끼’ 역시 신뢰도 하락이 불가피하다. 엄마가 아들의 일상을 관찰하는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을 표방하고 있는 만큼, 향후에도 프로그램의 진실성을 의심하는 눈초리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한편 박수홍은 지난 4월 자신의 매니지먼트 일을 맡아왔던 친형과 금전적 문제로 갈등을 겪은 사실이 알려지자, 프로그램에서 하차했다. 박수홍은 친형 및 배우자에 대해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위반(횡령) 혐의로 서울서부지방검찰청에 고소장을 접수했다. 지난 6월에는 116억대 민사 소송을 제기하기도 했다.

[이다겸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l스타투데이DB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