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덮친 코로나19

다니엘 린데만, 코로나19 확진 "보건당국 지침 따라 격리·치료" [공식입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방송인 다니엘 린데만 © News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독일 출신 방송인 다니엘 린데만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됐다.

30일 소속사 JTBC스튜디오 관계자는 뉴스1에 "다니엘 린데만이 2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다니엘 린데만은 당분간 일정을 중단하고 보건당국의 방역지침에 따라 격리해 치료를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다니엘 린데만은 최근까지 마티네 콘서트 무대에 올랐다.
breeze52@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