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미래 모빌리티 생태계

유진로봇, 자율주행 물류로봇 ‘고카트250’ 출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슬로베니아 등 유럽 일부 국가에 납품 앞둬

유럽 수출 인증 국내 최초 획득

이데일리

유진로봇 자율주행물류로봇 ‘GoCart250’ 이미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이대호 기자] 자율주행 솔루션 전문기업 유진로봇(대표 박성주)이 적재하중 250kg의 자율주행 물류로봇 ‘GoCart(고카트)250’을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유진로봇은 전세계 3개사에 불과한 물류로봇의 국제표준 ‘ISO 13482’ 보유 업체다. GoCart의 제품군을 확대하기 위해 올해 초 선보인 ‘GoCart180’(적재하중 180kg)에 이어 GoCart250 모델까지 라인업을 넓혔다.

GoCart250은 다양한 작업환경에 적용할 수 있는 만큼 출시 이전부터 해외시장에서의 선주문 및 설치 협의가 진행됐다. 슬로베니아, 오스트리아 등 유럽의 일부 국가에는 병원, 물류업체 등으로 수주 계약이 성사돼 납품을 앞뒀다.

유진로봇은 GoCart가 물류로봇의 유럽수출에 반드시 필요한 ‘ISO 13482’ 인증을 국내 최초로 획득했다는 설명이다. 국내 자율주행 물류로봇의 유럽 수출로는 ‘GoCart250’이 첫 사례가 될 것으로 회사 측은 예상했다.

박성주 유진로봇 대표는 “자율주행 물류로봇 ‘GoCart250’출시로 물류작업 및 산업현장에서 생산성 및 효율성 향상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한다”며 “세계 최고수준의 자율주행 솔루션 기술과 노하우를 보유한 유진로봇은 더욱 완전한 자율주행을 위한 여러 소프트웨어와 컴포넌트를 개발하고 있으며 다양한 글로벌 기업들과의 데모 프로젝트 진행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의 경쟁력과 인지도를 높여가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유진로봇은 국내외 250여개의 특허 등록 및 출원 현황을 보유하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2021년 로봇산업핵심기술개발사업’에 참여해 물류 및 서비스로봇 개발 과제를 수행하고 자율주행 AI 로봇 기반 스마트공항 및 물류 서비스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