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뉴스1 PICK]트라이애슬론 선수들 쓰러져 구토…"일본 거짓말 때문"

댓글 4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도쿄 야외수영장 악취 진동”

뉴스1

26일 일본 도쿄 오다이바 해상공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 남자 개인전에서 경기를 마친 선수들. © AFP=뉴스1 © News1 이동원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26일 일본 도쿄 오다이바 해상공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 남자 개인전에서 경기를 마친 선수들.(유튜브영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26일 일본 도쿄 오다이바 해상공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 남자 개인전 금메달을 획득한 노르웨이 크리스티안 블룸멘펠트. © AFP=뉴스1 © News1 이동원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동원 기자 = 지난 26일 일본 도쿄 오다이바 해상공원에서 2020 도쿄올림픽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 남자 개인전이 열렸다. 외신들은 이날 오다이바 해상공원의 날씨 상황 및 수질에 대해 지적했다. 해당 해상공원은 이미 2019년에 기준치 2배가 넘는 대장균이 검출돼 최근 경기 개최를 두고 논란이 일기도 했다.

야후스포츠는 지난 26일 남자 트라이애슬론 결승전에서 결승선을 통과하는 선수들 모습을 담았다. 결승선에 들어온 선수들은 오자마자 엎드려 고통을 호소했다. 구토하는 모습도 곳곳에서 보였다. 몇몇은 몸을 전혀 가누지 못해 부축을 받으며 결승선을 통과했다고 밝혔다.

또 “남자 트라이애슬론 경기를 폭염 피해를 막기 위해 오전 6시30분부터 시작했지만 섭씨 30도, 습도 67%를 이길 수 없다는 걸 증명했다”며 일본 측이 올림픽 개최를 위해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에 공식 제안한 문구를 언급했다.

당시 일본은 도쿄올림픽 조직위에 “온화하고 맑은 날이 이어져 선수들이 최고의 기량을 펼칠 수 있다”고 했다. “어떤 일본인도 이 문제에 대해 사과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각국의 주요 외신들도 날씨를 비롯해 도쿄 오다이바 해변의 수질 문제를 언급하며 비판에 나섰다.

미국 불룸버그 통신은 지난 14일 "올림픽 개막이 임박했는데 도쿄 야외수영장에서 악취가 진동한다"며 "2년 전에도 국제트라이애슬론연맹이 정한 대장균 기준치를 맞추지 못해 대회가 취소됐다"고 말했다.

호주의 폭스 스포츠도 오다이바 해변 수질을 '똥물'에 비유하며 작심 비판했다. 그러면서 "똥물에서 하는 수영, 올림픽 개최지에서 하수 유출이 두렵다"며 "대장균의 위험성 수위도 높아질 수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경기에서는 크리스티안 블룸멘펠트(27·노르웨이)가 1시간 45분 04초로 우승했다.

뉴스1

26일 일본 도쿄 오다이바 해상공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 남자 개인전에서 경기에서 각국의 선수들이 경쟁을 펼치고 있다. 트라애슬론은 수영 1.5㎞, 사이클 40㎞, 달리기 10㎞를 소화한다. © AFP=뉴스1 © News1 이동원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26일 일본 도쿄 오다이바 해상공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 남자 개인전에서 경기에서 각국의 선수들이 출발전 몸을 풀고 있다. 트라애슬론은 수영 1.5㎞, 사이클 40㎞, 달리기 10㎞를 소화한다. © AFP=뉴스1 © News1 이동원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26일 일본 도쿄 오다이바 해상공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 남자 개인전에서 경기에서 각국의 선수들이 경쟁을 펼치고 있다. 트라애슬론은 수영 1.5㎞, 사이클 40㎞, 달리기 10㎞를 소화한다. © AFP=뉴스1 © News1 이동원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26일 일본 도쿄 오다이바 해상공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 남자 개인전에서 경기에서 각국의 선수들이 경쟁을 펼치고 있다. 트라애슬론은 수영 1.5㎞, 사이클 40㎞, 달리기 10㎞를 소화한다. © 로이터=뉴스1 © News1 이동원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26일 일본 도쿄 오다이바 해상공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 남자 개인전에서 경기에서 각국의 선수들이 경쟁을 펼치고 있다. 트라애슬론은 수영 1.5㎞, 사이클 40㎞, 달리기 10㎞를 소화한다. © 로이터=뉴스1 © News1 이동원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26일 일본 도쿄 오다이바 해상공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 남자 개인전 금메달을 획득한 노르웨이 크리스티안 블룸멘펠트. © AFP=뉴스1 © News1 이동원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26일 일본 도쿄 오다이바 해상공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 남자 개인전에서 경기를 마친 선수들. © 로이터=뉴스1 © News1 이동원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26일 일본 도쿄 오다이바 해상공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 남자 개인전에서 경기를 마친 선수들. © 로이터=뉴스1 © News1 이동원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newskija@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