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조윤희, 육아 대충한다더니 세상 열심...출연진들 "저게 대충 맞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배우 조윤희가 딸 로아와의 일상을 공개했다.

23일 방송된 JTBC '용감한 솔로 육아 - 내가 키운다'에서는 조윤희가 로아와 함께 쿠킹클래스에 참여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로아는수업 중 "대충 대충"을 반복했고, 조윤희는 "엄마는 로아가 그런 말 하는 거 처음들었다"며 당황했다.

조이뉴스24

내가 키운다 [사진=JTBC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결국 조윤희는 "너 대충하는 거 어디서 배웠어?"라고 물었다. 이 영상을 보던 출연진들은 웃음을 터트렸다.

앞서 조윤희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육아 대충한다. 너무 열심히 하면 지치니까, 내가 할 수 있는 선에서 너무 열심히 하지 말자는 거다"라고 말한 바 있다.

이어 "요리도 대충", "청소도 적당히 대충 하는 편"이라고 덧붙였다.

하지만 함께 공개된 영상 속에서 조윤희는 열심히 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출연진들은 "저게 대충이 맞냐"고 말하며 웃음을 보였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