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덮친 코로나19

임영웅→김희재도 코로나19 검사 "'미스터트롯' 톱6, 2명 제외 음성" [공식입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미스터트롯' 톱6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 정동원 김희재가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TV조선 '미스터트롯' 톱6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고 있는 뉴에라프로젝트는 16일 "최근 '뽕숭아학당' 녹화에 참여한 멤버들은 15일 선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며 "2명을 제외한 멤버들, 아티스트와 동행한 필수 스태프가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2명의 멤버는 현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며 결과가 나오는대로 알리겠다고 덧붙였다. 또한 "멤버들은 자체적으로 자가 격리를 유지하고 있다. 안전한 상황이 확보될 때까지 방역 당국의 지침을 철저하게 따르겠다"고도 했다.

한편, 최근 TV조선 '뽕숭아학당' 녹화에 참여한 박태환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톱6는 선제적 대응차원에서 검사를 받았다.

이하 뉴에라프로젝트 입장 전문

뉴에라프로젝트입니다.

최근 뽕숭아학당 녹화에 참여한 미스터트롯 멤버들은
어제 선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으며,
2명을 제외한 멤버들, 아티스트와 동행한 필수 스태프가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2명의 멤버는 현재 결과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결과가 나오는대로 안내해드리겠습니다.

미스터트롯 멤버들은 자체적으로 자가 격리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충분히 안전한 상황이 확보될 때까지 방역 당국의 지침을 철저하게 따르겠습니다.

사진=뉴에라프로젝트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