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본능적 투혼의 스포츠, 격투기

[ROAD FC 058] 금광산을 KO시킨 김재훈, "아내여, 사랑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김재훈이 케이지에 들어서고 있다.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글·사진 | 창원 = 이주상기자] 기적은 일어나지 않았다. 3일 경남 창원시 창원체육관에서 ‘로드몰 ROAD FC 058’이 열렸다.

수많은 팬들의 관심 속에 치러진 배우 금광산과 ‘야쿠자 파이터’ 김재훈의 스페셜매치는 김재훈의 승리로 막을 내렸다.

종이 울리자 두 선수는 접근전을 펼쳤다. 간혹 펀치를 섞었으나 접전을 펼치지는 않았다.

하지만 클린치로 승기를 잡은 김재훈은 금광산을 케이지로 몰며 파운딩으로 경기를 끝냈다.

4연패 후 거둔 첫 승이어서 김재훈은 감격했다.

김재훈은 부인을 향해 ‘사랑한다’라고 말해 감동을 전했다.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