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중앙지검 공판5부, 삼바·사법농단·조국 사건 담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서울중앙지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송진원 기자 = 검찰 중간 간부 인사로 서울중앙지검에서 진행해온 주요 사건의 공판팀에도 변화가 생겼다.

1일 서울중앙지검에 따르면 이번 인사로 그동안 삼성바이오로직스 회계 부정 사건의 공소 유지를 담당해 온 김영철 특별공판2팀장이 공판5부장으로 이동한다.

이에 따라 삼성 사건 공소 유지도 공판5부가 담당한다. 특별공판2팀 소속 검사들도 공판5부로 이동한다.

사법농단 사건의 재판을 담당한 단성한 특별공판1팀장은 청주지검 형사1부장으로 옮긴다. 이에 따라 특별공판1팀 멤버들도 공판5부로 배속된다.

특별공판1팀에 소속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가족 사건 수사팀원들도 공판5부로 이동해 계속 재판을 담당한다.

s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