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31656 0292021062268931656 06 0602001 entertain 7.1.4-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312320000

'107억' 잭팟 터진 그 장母님? ‥손지창 “♥오연수母와 결혼 전, 호텔서 트윈베드로” 여행 '이몽' [어저께TV]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김수형 기자] ‘동상이몽2’에서 손지창, 오연수가 세기말 러브스토리를 전한 가운데, 손지창이 과거 여행 도중 잭팟을 터뜨렸다는 오연수母와 호털에서 트윈베드로 셋이 함께 지냈던 일화로 놀라움을 안겼다.

21일 방송된 SBS 예능 ‘동상이몽 시즌2- 너는 내 운명’에서 오지호, 은보아 부부는 90년대 하이틴 스타부부 손지창과 오연수와의 식사자리를 가졌다. 두 사람의 결혼식은 98년도 깜짝 세기의 결혼으로 화제가 된 바 있다.

이제 두 아들의 부모가 된 24년차 부부가 된 오연수와 손지창. 가족 사진이 공개되자 모두 “아들도 너무 잘생겼다”며 깜짝 놀랐다.

오지호는 피규어 마니아 손지창을 위해 선물을 준비, 피규어 컬렉션을 만들어놓은 모습도 눈길을 끌었다. 오연수는 손지창때문에 손가락 다친 오지호를 걱정, 손지창을 위해 농구 방송에 출연해 다쳤다고 했고 오지호에게 미안한 마음으로 무려 22년만에 동반 출연을 하게 됐다고 했다.

원래 같이 잘 안 나온다는 이들은 이전에 동반 출연을 앞두고 싸웠던 일화를 언급, 오연수는 “아주 대판 싸워, 원래 우린 잘 안 싸우는데 차에서 미친 듯이 싸웠던 기억이 난다”면서 심지어 자유로에서 차를 돌렸다고 했다. 첫 동반 출연보다도 강렬했던 자유로 대첩이라고. 오연수는 “뭐 때문에 싸웠는지 기억도 안나지만 내 뚜껑이 우주로 날아간 사건”이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오지호, 은보아 부부도 촬영 전에 싸웠던 경험이 없는지 묻자, 은보아는 “촬영 중간에 싸운 적 있다”며 이를 공감했다.

OSEN

오연수는 6년 전, 오지호 영화 시사회에서 우연히 만났던 기억을 떠올리곤 “그때. 아내가 너무 어려보여서 지호보고 도둑놈이라고 했다”고 회상했다. 그만큼 은보아가 동안이었다고 하자, 오지호는 오연수도 동안이라면서 “오래만인데 옛날 그대로다”며 18년 전 함께 드라마를 찍었던 때를 떠올렸다.

무려 18년 전인 2004년, 오지호가 신인 때 ‘두 번째 프러포즈’란 드라마에서 극중 연하남과 돌싱녀로 만난 두 사람이었다. 오지호는 “그때 작가님이 날 느끼하다고 해 만나지도 않으려 했지만, 오연수 형수가 나온단 소식에 지창이 형한테 부탁했고, 형이 작가님 설득했다”며 화를 전했다. 그러면서 “시청률도 너무 좋았고 난 첫 조연상 받았던 드라마”라 회상했다.

대화 중 오연수는 김민종을 언급하며,”그나저나 민종이 소개팅은 몇 번이나 한 거냐”고 말했다. 그러면서 손지창과 결혼당시 각각 28, 29세 였다고 했다.

오지호는 오연수에게 손지창이 첫사랑인지 묻자 오연수는 “오빠를 22살에 만났다, 실제로 첫 만남은 중학교 때, 1년 선배였다”면서 “매일 아침 등굣길 교문 앞에 서 있었다”며 당시 사진을 공개, 모두 순정만화 찢고 온 선도부 오빠 비주얼에 “진짜 잘생겼다”며 감탄했다.

이어 두 사람의 인연은 CF로도 이어졌다고. 오연수는 “고3 대학생 때 제과 CF를 찍었고 그때 처음 만났다”고 하자오지호는 “10대 때 데뷔해 첫 남자친구 아니냐”고 질문, 오연수는 “당시 사귀면 결혼해야하는 줄 알았다, 스캔들이 나면 더 그런 상황이었다”거 떠올렸다.

당시 사귀는 걸 어머니도 모르셨는지 묻자 손지창은 “집에서 만났으니까 속이진 않았다”고 대답하면서 “친한 선후보로 지내다 어떤 형이 전화와서 나보고 연수 어떠냐고 물어, 장모님이 날 마음에 들어하신다고 만나볼 생각 없냐고 했다”며 손지창을 점 찍어뒀던 사랑의 오작교는 장모님이라고 했다.

OSEN

오지호은 오연수에게 “첫사랑과 결혼한 걸 후회하냐”고 질문, 오연수는 “이번 생은 끝났다 생각하는거지 뭐”라고 답하더니 “결혼 후회는 안 해, 엄마가 그 놈이 그 놈이라고 하더라”고 쿨하게 답해 폭소하게 했다.

6년 비밀 연애에 대해서 두 사람은 “집에서 만나, 데이트 하긴 너무 바빴다,심지어 비밀 연애 중 드라마도 같이 했다”면서 ‘일요일은 참으세요’란 드라마에선 부부로 나왔다고 했다.

두 사람은 “몰래 연애 중에 드라마 러브콜을 받았다, 해야되나 말아야하나 고민해,심지어 열애를 숨긴 채 부부역할을 맡았다”고 떠올렸다. 그러면서 손지창은 “나중에 백일섭 선생이 너희 둘이 결혼하라고 해, 이미 만나고 있는데 속으로 생각했다”며 에피소드도 전했다.

비밀연애 중 여행도 한 번 갔다는 두 사람.손지창은 “장모님도 같이 갔다, 보안을 위해 각각 다른 항공을 타고 일본에서 만나, 그때는 휴대폰 카메라 없던 시절이라 가능했던 데이트”라면서 “한국 사람보이면 돌아갔다, 트윈베드로 장모님 하나, 우리하나 같이 썼다”고 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에 김구라는 “그 여행갔다가 잭팟 터진 그 장모님 아니냐, 장모님과 궁합이 맞는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OSEN

손지창은 “하지만 나중에 열애설을 쓰겠다고 기자에게 연락이 와, 아니라고 부인하면 훗날 결혼할 때 이상할 거 같더라, 인정하면 결혼해야하기에 바로 결혼발표했다”며 러브스토리를 전했다.

한편, 지난 2017년 9월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이하 미우새)에서 손지창이 아내 오연수와 함께 출연, 라스베가스 잭팟의 진실을 밝혔다. 슬롯머신 행운의 주인공은 다름아닌 그의 장모, 오연수의 어머니였다.

당시 그는 "큰 아들 첫 돌 때 부대시설도 잘 돼 있고 쇼도 좋은 게 많다고 해 라스베가스로 가족 여행을 갔다. 슬롯머신 같은 걸 모르는 장모님이 주머니에 있던 3불을 갖고 하시다 잭팟이 터졌다"고 회상하며 잭팟 금액은 무려 947만불(107억원)이었다고 밝혀 화제가 된 바 있다.

/ssu0818@osen.co.kr

[사진] ‘동상이몽2’ 캡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