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12247 1272021061668812247 06 0602001 entertain 7.1.4-RELEASE 127 조이뉴스24 0 false true false true 1623800848000

'슬의생2' 조정석, 전미도와 ♥ 이룰까 "가장 기대되고 궁금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구구즈 5인방이 기대되는 케미를 밝혔다.

tvN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연출 신원호, 극본 이우정)는 누군가는 태어나고 누군가는 삶을 끝내는 인생의 축소판이라 불리는 병원에서 평범한 듯 특별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사람들과 눈빛만 봐도 알 수 있는 20년지기 친구들의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조이뉴스24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이 다양한 관계 속 더욱 깊어진 케미를 예고했다. [사진=tv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조정석, 유연석, 정경호, 김대명, 전미도 동갑내기 다섯 친구의 찐친 케미는 물론 인물들의 다채로운 관계 속 다양한 케미가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지지를 얻으며 사랑받았다. 이들은 제작발표회를 통해 시즌1 보다 더욱 깊어진 케미와 관계를 예고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과거 한번 엇갈렸던 익준(조정석 분)과 송화(전미도 분)의 미묘한 분위기 변화는 시청자들을 설레게 하며 화제를 모았다. 특히 시즌1에서 익준은 송화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해 러브라인 결과에 대한 관심이 집중됐다. 이에 조정석은 "가장 기대되는 관계는 익송 케미이다. 시즌1에 이어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그려질지 나도 너무 궁금하고 기대가 된다"라고 전했다.

유연석은 석형(김대명 분)과 민하(안은진 분)의 '곰곰 케미'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지난 시즌에서 과도한 업무에도 곰처럼 묵묵히 일하는 민하와 의외로 섬세한 곰 석형의 케미는 힐링을 선사했다. 이에 유연석은 "곰곰 케미가 제일 기대가 된다. 시즌1에서도 두 사람의 케미가 너무 귀여웠는데, 시즌2에서도 곰곰 케미가 사랑스럽게 그려질 것 같아 기다려진다"라고 말했다.

정경호는 '구구즈 케미'가 기대된다고 전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1'의 성공 요인 중 하나는 조정석, 유연석, 정경호, 김대명, 전미도의 완벽한 캐릭터 싱크로율과 케미에서 오는 시너지였다. 그렇기 때문에 시즌2 역시 함께 한 시간만큼 배로 깊어진 이들의 케미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상황. 정경호는 "역시나 구구즈 케미가 제일 기대된다. 드라마 외적인 구구즈의 모습이 캐릭터와 상황에 그대로 스며들었기 때문에 작품에 어떻게 나올지도 기대된다"라며 더 찐해진 구구즈 케미에 대한 궁금증을 배가시켰다.

반면 김대명은 마피아 게임 케미를 언급했다. 함께 있으면 어린아이같이 천진난만해지는 로사(김해숙 분), 종수(김갑수 분)는 서로를 챙기는 60년 찐친 케미를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훈훈하게 했다. 여기에 석형모(문희경 분), 병원장(조승연 분)까지 합세했던 대환장 마피아 게임은 큰 웃음을 주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이에 김대명은 "지난 시즌에서 선생님들의 마피아 게임 장면을 참 좋아했다. 함께 있을 때 아이같이 즐거워 보이는 선생님들의 케미가 제일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전미도는 준완(정경호 분)과 재학(정문성 분)의 티격태격 밀당 케미에 대한 기대를 드러냈다. 차가운 듯 보이지만 반전 매력이 있는 준완과 눈치는 조금 없지만 해맑은 재학의 티격태격 케미는 극의 재미를 배가시켰다. 특히 혼나는 게 일상인 재학이 준완의 까칠함에도 기죽지 않고 훈수를 두거나 돌직구를 날려 웃음을 안겼다. 이에 전미도는 "시즌1에서도 맞는 듯 맞지 않는 두 사람의 아이러니한 관계가 즐거운 웃음을 준 것 같다. 시즌1에 이어 시즌2에서 보여줄 두 사람의 티격태격 밀당 케미가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는 17일 첫 방송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