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44310 1272021061268744310 06 0602001 entertain 7.1.3-HOTFIX 127 조이뉴스24 0 false true false false 1623499328000

[종합] '놀토', 이효리 '스트레이트업'·여자친구 '머메이드' 받쓰 성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놀토' 멤버들의 놀라운 팀플레이로 이효리 '스트레이트 업'과 여자친구 '머메이드' 받쓰에 성공했다.

12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놀토)에는 그룹 트와이스 사나, 다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조이뉴스24

'놀토' 멤버들의 놀라운 팀플레이로 이효리 '스트레이트 업'과 여자친구 '머메이드' 받쓰에 성공했다.[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3년 만에 '놀토'를 재방문한 사나는 특히 보고 싶었던 멤버가 있다며 "다들 너무 뵙고 싶었는데, 키 선배님께서 군대를 갔다 오셨다는 기사를 보고 너무 반가웠다"라고 밝혔다. 이에 키는 "입꼬리야, 나대지마"라며 기뻐했다. 하지만 "귀가 닫혔다"라며 "키 선배님 말에 힘을 실어주겠다"라고 자신없어 했다.

다현 역시 "첫 출연 때는 잘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넘쳤는데 막상 자리에 앉아 들으면 다 소용이 없다는 걸 깨달았다. 오늘 저의 계획은 무계획이다"라고 전했다.

닭칼국수를 건 첫 번째 라운드에는 2006년 발매된 이효리의 정규 2집 앨범 'Straight Up'(스트레이트 업) 가사가 문제로 출제됐다.

정답 가사는 '너의 이름 뜬 콜 메시지 베이비/음악속에 묻힌 콜 메시지 베이비/쏘리 던져 버린 콜 메시지 베이비'로, 영어가 무려 10개가 있다는 사실에 멤버들은 크게 놀랐다. 원샷은 박나래가 차지했다. 결과 발표 전에는 기대를 안했던 박나래는 4개월 만의 원샷에 크게 감격했다.

난관을 예상했지만 태연이 '콜', '메시지'를 캐치하는 등 맹활약을 펼쳐 받쓰에 성공했다.

묶은지 오삼두루치기를 건 두 번째 라운드에는 여자친구의 'Mermaid'(머메이드) 가사가 문제로 등장했다. 정답 가사는 '오 바람아 바람아/그가 내 소식 물어본대도/처음 사랑에 빠졌던 그 날/그게 나란 거 비밀이야'였다.

"너무 잘 들린다"며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던 신동엽은 지난해 11월 방송 이후 31회 만에 원샷의 주인공이 됐다. 하지만 신동엽 역시 세 번째 문장은 정확하게 듣지 못했다.

붐청이를 통해 예상했던 가사 중 한 글자가 틀렸다는 걸 유추했고, 태연이 '그게 나란 건'을 '그게 나란 거'로 수정했다. 또 이들은 '70% 듣기' 힌트 후 세 번째 문장의 각기 다른 부분을 들어 문장을 완성, 놀라운 팀플레이를 자랑했다.

특히 키와 태연, 김동현은 세 번째 문장의 마지막 부분인 '그 날'을 제대로 들어 정답을 맞혔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