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503615 0292021060168503615 06 0602001 entertain 7.1.3-HOTFIX 29 OSEN 58771051 false true false true 1622539320000

이슈 [연재] OSEN 'Oh!쎈 초점'

이영애·한유라·황혜영·한그루..금수저 나눠물고 태어난 ★ 쌍둥이 2세들 [Oh!쎈 초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박소영 기자] 스타를 똑닮은 2세는 늘 귀엽다. 그런데 그 귀염둥이가 둘이라면? 쌍둥이 2세를 키우는 스타들은 2배로 고생하겠지만 그들을 바라보는 팬들은 2배로 기쁠 터다. 현재 쌍둥이를 육아 중인 스타들의 일상을 엿봤다.

OSEN

#이영애

2009년 사업가 정호영 씨와 결혼한 이영애는 2011년 아들 딸 이란성 쌍둥이 엄마가 됐다. 아이들을 키우며 그는 여러 가지 선행과 기부로 감사함과 행복함을 나눴다. 그러는 사이 아이들을 무럭무럭 자랐고 아들 승권과 딸 승빈은 종종 매체를 통해 사랑스러운 일상을 공개했다.

특히 이영애가 인스타그램을 시작하며 쌍둥이들의 건강한 하루가 덩달아 화제를 모았다. 이영애는 지난해 6월, 아들 딸이 텃밭에서 감자를 캐고 있는 모습을 공개하는가 하면 그해 겨울에는 눈밭에서 뛰노는 사진을 올려 더없이 화목한 일상을 자랑했다.

OSEN

#정형돈-한유라

2009년에 결혼한 커플은 또 있다. MBC ‘무한도전’으로 전성기를 달리던 정형돈과 방송작가 출신인 한유라 커플이 주인공. 이들은 2012년 딸 쌍둥이 유주, 유하를 낳아 애지중지 키우고 있다. 얼굴이 제대로 공개된 적은 없지만 한유라의 SNS 활동 덕분에 랜선 이모들의 사랑스러운 조카가 됐다.

최근 한유라는 쌍둥이 딸이 피아노를 치고 있는 일상, 직접 쓴 쿠폰으로 효도하고 있는 모습, 인형을 꼭 안고 잠든 사랑스러운 얼굴 등을 공개하며 팬들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비록 정형돈은 ‘금쪽 같은 내새끼’를 통해 자신을 부족한 아빠라고 했지만 엄마 아빠의 고른 사랑을 받으며 쌍둥이 딸은 쑥쑥 크고 있다.

OSEN

#황혜영

혼성그룹 투투로 1990년대 가요계 신드롬을 일으켰던 황혜영은 2011년 민주통합당 전 부대변인 출신 김경록과 결혼에 골인했다. 이들 부부는 2014년 12월에 아들을 낳았는데 놀랍게도 똑닮은 쌍둥이 아들이 태어났다. 이름은 김대용, 김대정이다.

앞서 황혜영은 쇼핑몰 사업으로 대박을 쳐 1억 원짜리 포르쉐를 끌고 있다. 최근 황혜영의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사진을 보면 그의 쌍둥이 아들은 1억 포르쉐 뒷자리에 앉아 놀고 있다. 워킹맘인 엄마가 자랑스러울 상황. 황혜영은 일과 가정 모두를 다 잡으며 슈퍼맘으로 거듭났다.

OSEN

#한그루

‘로코퀸’으로 자리매김했던 배우 한그루는 지난 2015년 11월 9세 연상인 일반인 사업가 남편과 백년가약을 맺었다. 1992년생이라 결혼하기에는 다소 이른 나이였지만 결혼 후 2년여 뒤인 지난 2017년 3월, 어여쁜 쌍둥이 딸을 품에 앉았다. 연예계 활동 없이 오로지 육아에 전념하고 있는 그다.

한그루 쌍둥이 딸의 미모는 일찌감치 유명해졌다. 한그루는 자신과 남편을 고루 닮은 인형 같은 두 아이를 인스타그램을 통해 화끈하게 공개하며 육아맘으로서 팬들과 활발하게 소통하고 있다. 닮은 듯 다른 두 딸의 매력에 랜선 이모들도 매료됐다.

/comet568@osen.co.kr

[사진]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