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18790 0112021051368118790 06 0601001 entertain 6.3.1-RELEASE 11 머니투데이 59742044 false true false false 1620904915000 popular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오윤아 "언니, 악성 종양 생겨…출산 후 집콕이 문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이영민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오윤아 유튜브 채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오윤아가 실내 미세먼지의 위험성에 대해 이야기했다.

오윤아는 지난 12일 개인 유튜브 채널 Oh!윤아TV에 '같이 청소해요. 봄맞이 미세먼지 대청소'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영상 아래에는 "봄철 미세먼지, 황사 때문에 마음 놓고 숨쉬기 힘든 요즘. 다들 미세먼지 관리 잘 하고 계신가요?"라는 글을 남겼다.

오윤아는 영상에서 "요즘 날씨는 좋은데 미세먼지가 너무 많아서 목이 아픈 건 기본이고 눈까지 따갑더라"며 "요즘에는 여러분도 잘 아시는 것처럼 실외 미세먼지보다 실내 미세먼지가 훨씬 더 많다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아들 민군이 평소 집을 뛰어다닌다면서 "매일 항상 먼지가 나니까 실내 공기를 관리해야한다"고 했다.

오윤아는 "저희 언니가 안 좋은 악성 종양이 생겼다. 아이 낳고 1년 정도를 집안에서 생활했는데 그게 좀 문제가 됐다고 하더라"며 실내 미세먼지의 위험성에 대해 밝혔다.

이어 "안전하다고 생각해서 집안에서만 있었던 건데 집 안에 공기가 더 안 좋았던 것"이라며 "집 안에 공기가 중요한 것 같다"고 강조했다.

오윤아는 과거 KBS2 예능 프로그램 '편스토랑'에 출연해 친언니가 갑상선에 악성 종양이 있다는 진단을 받았다고 고백했다. 오윤아 자신도 30세에 갑상선암을 앓았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영민 기자 letswi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