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피겨 소식

빙상연맹, 피겨스케이팅 종별선수권대회 개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피겨스케이팅 종별선수권대회가 열린다.

대한빙상경기연맹(회장 윤홍근)은 13일부터 16일까지 의정부 실내빙상장에서 ‘제63회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종별선수권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대회는 2020~2021시즌 빙상 종목 마지막 대회로, 지난 제62회 피겨 종별선수권대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연기 및 최종 취소됨에 따라 2년 만에 개최된다.

연맹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관련 상황 속에서 이번 시즌을 안전하게 마무리하기 위해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대회 참가자인 선수, 지도자 및 관계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본 대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종별선수권대회는 남·녀 싱글 3급 이상(A~C조) 피겨스케이팅 선수들이 참가 할 수 있다. 지난 시즌 KB금융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회장배 랭킹대회에서 남자 싱글 우승자인 이시형(고려대)과 이번 시즌 국가대표인 윤아선(광동중)과 임은수(신현고) 등 피겨스케이팅 선수들이 시즌 마지막 대회에 참가한다.

더불어 무관중 대회 진행에 따라 대회현장을 찾지 못하는 피겨스케이팅 팬을 위하여 연맹은 공식 SNS 등을 통한 실시간 라이브 중계와 네이버 블로그를 통한 경기영상 제공 서비스를 진행한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뉴시스/ 이시형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