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86281 0292020112564386281 06 0602001 6.2.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263420000 related

이경규 "펭수는 C급"vs펭수 "떤배님은 D급"..불꽃튀는 신경전(찐경규)

글자크기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하수정 기자] TV예능 40년차 이경규와 디지털예능 2년차인 펭수가 불꽃 튀는 팽팽한 신경전을 펼치며 눈물 쏙 빠지는 역대급 찐웃음을 선사한다.

이경규와 펭수의 초특급 콜라보를 예고하며 기대를 모으고 있는 카카오TV 오리지널 '찐경규'가 25일 오후 5시, 상상을 초월하는 좌충우돌이 펼쳐진 생생한 현장을 공개하며 폭풍 웃음을 전한다. TV를 넘어 '찐경규'를 통해 디지털 예능에 도전하며 거침없는 입담과 활약을 펼쳐온 이경규와 EBS '자이언트 펭TV'를 통해 대한민국 남녀노소의 폭풍 사랑을 받아온 펭수의 콜라보가 어떤 예측불가 재미를 선사할지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카카오M을 찾은 펭수는 기세등등하게 '찐경규'를 접수, 찐펭수의 시작을 당당하게 알리며 첫 게스트로 이경규를 당차게 섭외하기에 나선다. 다른 인기스타의 등장에 불편한 기색을 드러내던 이경규는 펭수에게 ‘C급’이라며 도발하지만, 오히려 펭수는 기가 죽기는커녕 “제가 C급이면 떤배님(선배님)은 D급”이라고 맞받아치며 촬영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고.

더욱이 이경규에 “카카오톡 이모티콘 있냐” “제가 찐펭수 하니까 질투하시는 것 같다”며 40년차 예능대부 이경규를 쥐락펴락하며 웃음을 더할 계획이다. 이에 이경규 역시 “조회수 많이 안나오면 책임져야 한다”며 펭수의 동공지진을 유도하는 등 이들의 ‘펭펭한’ 신경전이 보는 이들에 한시도 눈을 뗄 수 없을 정도로 흥미진진한 재미를 전한다.

여기에 서로의 프로그램을 맞바꿔 촬영하게 된 이경규와 펭수의 좌충우돌 역시 눈을 뗄 수 없는 재미 포인트. '찐경규'에 입성한 펭수를 뒤로 하고 '자이언트 펭TV'로 향한 이경규는 40년의 방송 경력 중 최초로 EBS에 출연한다고 밝히며, 그간 호통, 버럭 캐릭터를 구축해 왔던 그가 돌림판 앞에서 깜찍한 율동을 선보이는 반전 매력으로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

리허설 없는 초스피드 촬영과 칼퇴를 선호하던 그가 EBS에서 지금까지와는 전혀 다른 촬영 환경을 마주하면서 충격과 분노를 일으킨다고 제작진은 귀띔해 과연 무슨 일이 일어날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의기양양하게 '찐경규'를 차지한 펭수 역시, 처음에는 모르모트PD를 새로운 매니저로 맞아들이고 카카오M 사내 ‘펭클럽’ 직원들에게 사인을 해주는 등 새로운 환경을 여유롭게 즐기지만, 제작진 회의에서 EBS와는 다른 ‘매운 맛’ 아이템들이 등장하자 당황을 감추지 못하는 등 어디서나 당당했던 펭수의 색다른 모습이 재미를 더할 계획이다.

이경규와 펭수 모두 각 콘텐츠에서 담당PD와 남다른 케미를 선보여온 터, 이들이 서로 맞바꾼 담당PD와 펼쳐내는 케미 또한 남다른 재미를 전한다. 알고 보니 이번 콜라보는 늘 버럭하는 이경규과 기고만장한 펭수 때문에 고민하던 양사 PD들 간의 은밀한 회동으로 성사됐다는 후문.

처음에는 출연자 트레이드에 희희낙락 반가워했던 PD들은 시간이 흐를수록 점차 이경규와 펭수를 버거워 하며 낯빛이 어두워진다고 해, 과연 펭수와 이경규가 새로운 촬영장에서 어떻게 적응해 나갈지, 이들의 파란만장 도전기가 또다른 웃음을 줄 전망이다.

매주 수요일 오후 5시 카카오TV를 통해 공개되는 '찐경규'는 펭수가 출연한 ‘찐펭수’ 편을 25일 오후 5시 공개한다. 또한 이경규가 출연한 '자이언트 펭 TV'는 오는 27일 오후 7시 30분 EBS1 TV를 통해 방송된 후 오후 8시 ‘자이언트 펭 TV’ 유튜브 채널을 통해서도 공개될 예정이다.

/ hsjssu@osen.co.kr

[사진] 찐경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