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86061 1072020102963786061 06 0602001 6.2.0-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63768530 false true false false 1603976400000 1603976415000 related

찬열 사생활 논란에 주연영화 '더 박스'도 불똥…"이미 촬영 완료"[공식입장]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찬열 사생활 논란에 영화까지 불똥이 튀었다.

29일 엑소 멤버 찬열의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하는 A씨가 사생활 문제를 인터넷을 통해 폭로하면서 논란이 불거진 가운데, 찬열의 첫 한국영화 주연작까지 함께 주목받고 있다.

영화계에 따르면 찬열의 첫 한국영화 주연작 '더 박스'는 최근 이미 촬영을 마쳤다. 현재 후반작업 중이나 개봉 일정은 정해지지 않았다.

주크박스 로드무비 '더 박스'에서 찬열은 트라우마를 지닌 가수 지망생을 맡았다. 그간 한국영화 '장수상회', 한중 합작영화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에 출연하는 등 스크린과 꾸준히 인연을 맺어오다 '더 박스'로 처음 한국 상업영화의 주연을 맡았다. 본업을 살려 연기와 노래를 겸할 예정이어서 더 주목을 받았다.

이 가운데 찬열은 자신이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하는 A씨의 폭로로 난감한 상황이 됐다. A씨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자신이 과거 3년 가까이 찬열과 만났다며 이 기간 중 찬열이 걸그룹 멤버, 유튜버, BJ, 댄서, 승무원을 비롯해 심지어 자신의 지인까지 수많은 여성과 만났다고 주장했다.

A씨는 찬열과 촬영한 사진을 공개하면서 찬열의 여성 편력이 사실이며 그 이상의 이야기도 있다고도 썼다.

한편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는 A씨의 주장에 대해 별다른 입장을 밝히지 않기로 했다. SM 관계자는 29일 스포티비뉴스에 "(엑소 찬열의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하는) 해당 게시글에 대한 공식입장은 없다"고 덧붙였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