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70797 1082020102963770797 06 0601001 6.2.0-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944836000 1603944841000 related

이지혜, 절친 백지영 '찐엄마美' 감동 "부캐 유치원 백선생" [★해시태그]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이지혜가 절친 백지영의 열정에 감동했다.

이지혜는 29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본캐 연예인. 부캐 찐엄마. 조카들 앞에서 이렇게 열심히 추기 있다고? 에스꺾기는 반칙이잖아. 너무 웃겨"라고 글을 남겼다.

이어 "백지영님 본캐 잊으시고 부캐 유치원 백선생으로"라고 덧붙였다.

또 이지혜는 "#아이들 천국 #절친과 서울숲 #이제는 아기 엄마들 #나도 좋더라니 #하임엄마 #세젤귀 #핵귀 #귀요미들 #자주 만나자 #언니들 좋아하는 거 엄마 닮았네"라는 글을 남기며 백지영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내비쳤다.

함께 공개한 사진 속에는 이지혜와 백지영이 이지혜의 딸 태리 양을 비롯한 꼬마들 앞에서 열심히 춤을 추는 모습이다. 특히 가벼운 율동처럼 보이는 이지혜에 비해 격정적으로 몸을 움직이는 백지영의 예사롭지 않는 춤솜씨가 눈길을 끈다.

한편 이지혜는 지난 2018년 12월 딸 태리 양을 낳았고, 백지영은 2017년 5월 딸 하임 양을 품에 안았다.

hiyena07@xportsnews.com /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