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20128 0532020102763720128 05 0501001 6.2.0-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789659000 1603789837000

한화 최원호 감독대행 "젊은 선수들 먼저"

글자크기
잠실=CBS노컷뉴스 박기묵 기자

노컷뉴스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자료사진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최원호 감독 대행이 시즌 마지막 4경기를 앞두고 젊은 선수들을 우선 기용하겠다고 밝혔다.

최원호 감독 대행은 27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두산 베어스와 원정 경기를 앞두고 "기본적으로 젊은 선수를 먼저 쓰고 중반 이후부터 상황에 따라서 고참 선수를 쓰겠다"고 전했다.

최 감독 대행은 "기존 선수들이 먼저 뛰고 있으면 경기 후반 점수가 벌어지지 않는 이상 젊은 선수를 내보내기가 부담된다"고 말했다.

이어 "초반에 젊은 선수가 경기에 나갔다가 중반에 고참 선수로 바꿔 주는 것이 좋다"고 덧붙였다. 팀의 미래를 위해 젊은 선수들에게 먼저 기회를 주고 승부처에서는 베테랑을 중용하겠다는 게 최 감독 대행의 설명이다.

한화는 이날 투수 3명(윤호솔·김진욱·박주홍), 타자 1명(장운호)을 1군에 엔트리에 등록했다. 최재훈과 워윅 서폴드는 엔트리에서 말소됐다.

이에 대해 최 감독 대행은 "윤호솔과 김진욱은 재활이 끝나고 2군에서 두 경기 소화했다"면서 "1군 경기에 던지는 것도 보고 싶었다"고 전했다.

이어 "박주홍은 불펜 활용 가능성을 확인해보려고 한다"고 언급했다. 또한 "우리 외야수 중에는 우타자 유망주가 부족하다"며 장운호의 기량도 확인하겠다고 밝혔다.

두산전 선발은 장웅정이 맡는다. 장웅정은 지난 17일 삼성 라이온즈와 홈 경기에 선발로 등판해 4이닝 동안 4피안타 2볼넷 5탈삼진 1실점 평균자책점 2.25로 호투를 펼친 바 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