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96928 0242020102763696928 05 0506001 6.2.0-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755129000 1603755145000

'번리전 결승골' 손흥민, EPL 사무국 선정 '킹 오브 더 매치'

글자크기
이데일리

토트넘의 손흥민이 번리와의 경기에서 결승골을 터뜨린 뒤 기뻐하고 있다. 사진=AP PHOTO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번리전에서 결승골을 터뜨리며 리그 득점 단독선두로 올라선 손흥민(28·토트넘)이 현지언론으로부터 찬사를 한몸에 받았다.

손흥민은 27일(한국시간) 영국 번리의 터프 무어에서 열린 번리와의 2020~21 EPL 6라운드 원정경기에서 후반 31분 해리 케인의 헤딩 패스를 받아 헤딩골로 연결해 토트넘의 1-0 승리를 이끌었다.

이로써 손흥민은 리그와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를 포함 4경기 연속골을 기록했다. 아울러 리그 6경기에서 8골을 터뜨리며 리그 득점 부문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아울러 유로파리그 2골을 더해 9경기 만에 시즌 10호골(4도움)을 채웠다.

현지언론도 일제히 손흥민을 집중 조명했다. EPL 사무국은 이날 경기 ‘킹 오브 더 매치(King Of The Match·KOM)’로 손흥민을 선정했다. KOM은 매 경기 양 팀을 통틀어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선수를 온라인 팬 투표로 뽑는다. 손흥민은 85.8%의 압도적인 득표율을 얻었다. 2위인 토트넘 골키퍼 위고 요리스(5.4%)를 크게 앞섰다.

영국 공영 방송 BBC와 스포츠 전문 방송 스카이스포츠도 손흥민에게 최고 평점을 부여했다. BBC는 손흥민에게 가장 높은 8.17점을 줬다. 골을 도운 케인은 8.03점, 요리스는 7.44점을 받았다.

영국 방송 스카이스포츠 역시 손흥민에게 케인과 함께 팀 내 최고 평점인 8점을 줬다. 다만 자체 선정한 ‘맨 오브 더 매치(최우수선수)’는 손흥민이 아닌 케인을 선택했다. 축구 통계 전문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케인에게 가장 높은 7.6점을 줬다. 손흥민에게는 두 번째로 높은 7.4점을 부여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