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48569 0362020102463648569 06 0602001 6.2.0-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536720000 1603537017000 related

'불후의 명곡' 박애리, 송소희 이긴 김태연 꺾고 '최종우승'

글자크기
한국일보

'불후의 명곡' 박애리가 김태연을 꺾고 1승을 차지했다.KBS 방송캡처


국악인 박애리,남상일이 '불후의 명곡' 최종 우승을 했다.

24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서는 김용우, 박애리-남상일, 송소희, 고영열, 서도밴드, 김태연 등 국악인들의 무대가 전파를 탔다.

이날 국악신동 김태연은 송가인의 '엄마아리랑'을 선곡했다. 그는 가야금 신동 홍유경과 함께 특유의 애끓는 절절한 목소리로 모두의 극찬을 받으며 송소희를 꺾고 1승을 거머쥐었다.

이후 네 번째 순서로 나선 박애리, 남상일은 '심청가'와 '사랑 그 쓸쓸함에 대하여'를 편곡해 애절한 무대를 꾸몄다.

명곡 판정단의 투표 결과, 박애리,남상일이 김태연을 제치고 1승을 거뒀다.

이후, 김용우, 고영열 밴드가 나섰지만 두 사람의 연승을 저지하지 못했고 결국 박애리, 남상일이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