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584500 0032020102263584500 06 0604001 6.2.0-RELEASE 3 연합뉴스 62441385 false true false false 1603305075000 1603305084000 related

'친트럼프' 좌표 찍혀 봉변당한 美 스타배우…어벤져스가 엄호

글자크기

배우 크리스 프랫, 온라인 여론 재판에 시달려

아이언맨·헐크, '프랫은 그런 사람 아냐' 방어

연합뉴스

할리우드 배우 크리스 프랫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영화 '어벤져스' 시리즈에 출연한 할리우드 스타 배우 크리스 프랫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라는 주장이 제기돼 공격을 받게 되자 동료 배우들이 엄호에 나서는 웃지 못할 소동이 빚어졌다.

21일(현지시간) CNN방송과 할리우드 리포터 등에 따르면 프랫은 최근 트위터에서 '친(親)트럼프' 할리우드 연예인이라는 좌표가 찍히면서 온라인에서 비난 여론에 시달렸다.

프랫에 대한 여론 재판은 온라인 장난에서 시작됐다.

미국의 한 드라마 작가가 트위터에 크리스 프랫, 크리스 파인, 크리스 헴스워스, 크리스 에번스 등 크리스 이름을 가진 4명의 할리우드 배우 사진을 올리고 최악의 배우를 꼽아달라는 투표를 제안했고, 프랫은 '최악의 크리스'로 선정됐다.

이런 결과가 나오자 트위터에서는 프랫이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하고 성 소수자를 반대하는 강경 보수주의자라는 확인되지 않은 글들이 나돌았고, 곧 프랫에 대한 인신공격과 비방으로 이어졌다.

연합뉴스

미국 드라마가 작가가 제안한 '최악의 크리스' 투표
[트위터 갈무리·재판매 및 DB 금지]



미국 네티즌들이 프랫에 '친트럼프' 좌표를 찍은 이유는 프랫이 다니는 교회가 극단적 보수 성향이고, 성 소수자를 혐오한다는 주장에서 비롯됐다.

또한 지난 18일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후보 대선 자금 모금 행사에서 '어벤져스' 출연 배우들이 상당수 참석했지만, 프랫은 불참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프랫은 미국 민주당 지지자들의 입방아에도 올랐다.

하지만 뉴스위크에 따르면 프랫은 특정 대선 후보를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히거나 공개적으로 정치적 성향을 드러낸 적이 없다. 자신의 교회 논란에 대해선 과거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어벤져스' 동료들은 프랫이 온라인에서 공격을 받자 엄호에 나섰다.

'아이어맨' 역의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는 "죄 없는 자들이 나의 형제 프랫에게 돌을 던지고 있다"며 일방적인 여론 재판을 비판한 뒤 "프랫은 원칙대로 사는 진정한 기독교인"이라고 밝혔다.

'헐크' 마크 러팔로는 "프랫을 비방하지 말고 그가 살아온 삶을 봐라"고 네티즌들에게 호소했고, 프랫과 함께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에 출연한 조이 살다나는 "프랫의 가족과 친구, 동료들은 그의 마음과 가치를 알고 있다"고 말했다.

jamin7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