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547172 0372020102063547172 06 0601001 6.2.0-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179865000 1603179870000 related

[팝업★]"미성년자라 솜방망이 처벌" 김상혁, 연이은 오락실 절도 피해에 '분노'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김상혁 인스타그램



[헤럴드POP=김나율기자]그룹 클릭비 멤버 김상혁이 연이은 오락실 절도 피해에 분통을 터뜨렸다.

20일 김상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오락실 운영 중 절도 및 파손 피해를 입은 사실을 공개했다.

김상혁은 경찰이 범인을 체포하고 있는 사진과 함께 "오락실 또 도둑 듬. 바로 현장에서 체포 연행. 저번에 턴 애도 잡히고 이번에 턴 애도 친구 사이. 와 동네 맛집도 아니고. 미성년자라고 바로 둘 다 풀어줌"라고 글을 남겼다.

이외에도 오락실 기계가 파손된 사진 여러 장을 게재하며 "아 고치는데 돈 또 들고 털린 것도 못 받고 너무 솜방망이 처벌 아니니?"라고 분노했다. 김상혁은 연이은 절도 피해에 화를 냈다.

또 CCTV 화면을 공개하며 "아 진짜 미만한 놈이 어른들 우습게 보고 장사하는 사람 우습니? 잠도 못 자고 어른들이 우습지?"라고 글을 남겼다.

끝으로 김상혁은 오락실 내 펀치 기계를 친 후 점수를 공개하며 "간단히 쳤는데. 타지역 줄펀치도 신기록이랑 4점 차. 내가 현장에 없어서 다행인지 알아라"라고 말하며 분노했다.

최근에도 김상혁은 추석에 오락실에서 피해를 입은 바 있다. 당시 김상혁은 "우리 오락실 오늘 새벽 도둑이 들어서 연휴 매출이 싹 털렸다"라고 말하며 힘들어했다.

김상혁이 연이은 절도 피해로 분노하자 팬들은 그를 위로하고 있다. 팬들은 김상혁에게 위로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한편 김상혁은 경기도 시흥 오이도에서 오락실을 운영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