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34078 1072020093063134078 05 0507003 6.1.20-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432700000 1601432920000

'게릿 콜 13K+홈런 4방' NYY, CLE에 WC 1차전 12-3 완승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고유라 기자] 뉴욕 양키스가 와일드카드시리즈 승자 등극을 눈앞에 뒀다.

양키스는 30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와일드카드시리즈 1차전에서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에 12-3 완승을 거뒀다. 양키스는 디비전시리즈 진출까지 1승만을 남겨뒀다.

양키스는 올 시즌 아메리칸리그 다승, 탈삼진, 평균자책점 3관완에 오른 셰인 비버를 4⅔이닝 9피안타(2홈런) 7실점으로 무너뜨렸다. 이날 양키스는 홈런만 4방이 터지며 클리블랜드 마운드를 두들겼다.

부상에서 복귀한 애런 저지는 1회 결승 투런의 주인공이 됐다. 글레이버 토레스와 브렛 가드너가 각각 3타점을 올렸다. 양키스 선발 게릿 콜은 7이닝 6피안타 13탈삼진 2실점으로 양키스 선발 중 포스트시즌 한 경기 최다 탈삼진 기록을 세웠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1회초 D.J.르메휴의 안타 후 무사 1루에서 저지가 우월 투런을 터뜨려 양키스가 2-0으로 앞섰다. 3회에는 애런 힉스의 볼넷 후 루크 보이트가 1타점 2루타를 날렸다. 클리블랜드는 딜리노 드실즈의 안타와 상대 폭투, 세자르 에르난데스의 안타로 2사 1,3루가 된 뒤 호세 라미레스의 1타점 2루타가 터져 추격에 나섰다.

양키스는 4회 가드너의 1타점 적시타, 르메휴의 1타점 적시타가 잇달아 나와 도망갔다. 4회말 클리블랜드 조쉬 네일러가 솔로포를 치자 5회초 2사 1루에서 토레스가 2점 홈런을 날렸다. 양키스는 7회 지오 우르셸라의 1타점 희생플라이, 토레스의 적시타, 가드너의 2점 홈런으로 4점을 뽑아 쐐기를 박았다.

9회초에도 1사 후 지안카를로 스탠튼이 솔로홈런을 보탰다. 클리블랜드는 9회말 네일러의 2루타 후 타일러 나퀸의 적시타로 1점을 추격하는 데 그쳤다. 네일러는 메이저리그 최초로 포스트시즌에서 장타 3개를 기록했다.

클리블랜드는 믿었던 비버가 올해 한 경기 최다 실점(정규 시즌 3실점 최다)으로 무너지면서 와일드카드 탈락 위기에 놓였다. 다음달 1일 열리는 2차전에서 양키스는 다나카 마사히로를, 클리블랜드는 카를로스 카라스코를 각각 선발로 등판시킨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고유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