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997189 1072020092362997189 06 0602001 6.1.20-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871400000 1600871407000 related

[단독]이영하-선우은숙, 이혼 13년만에 '우리 이혼했어요'로 가상 재결합(종합)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이영하-선우은숙 부부가 이혼 13년 만에 방송으로 재결합한다.23일 스포티비뉴스 취재에 따르면 이영하, 선우은숙은 TV조선 새 예능 프로그램 '우리 이혼했어요'에 출연한다.

'우리 이혼했어요'는 '연애의 맛'을 연출한 이국용 PD, KBS2 '1박 2일'에 참여한 정선영 작가가 만드는 새로운 예능. 이혼한 부부가 다시 살아보며 이혼 전후로 몰랐던 새로운 부부에 삶에 대해 생각하는 프로그램이다.

이영하, 선우은숙은 이혼 13년 만에 방송을 통해 부부로 재회한다. 1981년 10살의 나이차를 뛰어넘고 결혼에 골인해 연예계 대표 부부로 금슬을 자랑한 두 사람은 결혼 26년 만인 2007년 갑작스럽게 이혼을 발표했다. 이혼 후에도 친구로 지내며 명절을 함께 보내는 등 가족으로서 각별한 사이를 자랑한다.

가상 연애, 가상 이혼에 이어 '우리 이혼했어요'는 가상 재결합을 다룬다. 할리우드에서나 가능했던 일이라 여겨진 이혼 부부의 동반 출연이 '우리 이혼했어요'로 이뤄진 것. 지금까지 이혼한 스타들이 혼자서 예능에 출연해 여러 속이야기를 터놓는 경우는 있었지만, 이혼한 부부가 예능을 통해 재결합 한 경우는 좀처럼 없었던 터라 '우리 이혼했어요'에 대한 각별한 관심이 쏠린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영하, 선우은숙은 이혼 후에도 다양한 예능에 출연해 여러 차례 재결합을 언급한 바 있다. 여전히 "자기야"라고 부르며 특별한 사이를 유지하고 있기에 이혼, 재결합에 대해서도 편하게 속내를 털어놨다. 선우은숙은 5월 MBN 예능 프로그램 '동치미'에 출연해 "이영하가 내 아킬레스건을 건드려 힘들었던 거라면 미련이 없었을 걷다. 우리는 불똥이 이상하게 튀었던 것이다. '왜 내 편을 안 들지'라는 섭섭함이었다. 미래를 생각하지 못한 채 철없는 선택을 했다"고 이혼을 후회한다고 했다.

반면 이영하는 8월 SBS 플러스 예능 프로그램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 출연해 "이혼은 나 때문"이라며 "지금이 너무 편하다. 재결합은 없다. 아이들도 지금 상태가 편하다고 한다"고 이혼에 대해 선우은숙과 다른 태도를 보여 방송을 통해 솔직하게 그려질 두 부부의 현재 이야기에 관심이 쏠린다.

'우리 이혼했어요'는 이영하-선우은숙 외에도 이혼 부부의 출연을 조율 중이다. 첫 방송 일자는 아직 미정이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