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93632 0562020091962893632 06 0602001 6.1.19-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502504000 1600502559000 related

함소원 “한 달 생활비 최소 750만원… 시어머니가 많이 먹어서 식비 늘어” (쩐당포)

글자크기
세계일보

미스코리아 출신 방송인 함소원이 한 달 생활비를 공개했다.

함소원은 19일 방송된 SBS Plus 예능 프로그램 ‘쩐당포’에 출연했다. 진행자 신아영은 “워낙 돈 관리를 잘한다고 소문난 함소원을 모셔도 되나 궁금하다”고 말했다.

그러자 함소원은 “많은 분이 그렇게 알고 있는데, 난 그냥 안 쓰고 모으는 것밖에 안 한다”며 “세상물정 모르는 남편 때문에 걱정이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수입은 줄었는데 지출은 그대로라 걱정”이라고 털어놨다.

이날 함소원의 한 달 생활비는 남편 진화의 용돈을 제외하고 최소 750만원인 것이 밝혀졌다. 함소원은 “맞벌이 부부라 베이비시터 월급이 300만원 넘는다. 딸 혜정이 양육비는 약 100만원, 각종 공과금이 4~50만원”이라며 “식비 200만원 정도 합치면 750만원쯤 된다. 배달 음식을 시켜먹지도 않고 거의 해 먹는다”고 설명했다.

이어 “시어머니가 한국 오고 나서 식비가 200만원이 넘었다. 시어머니가 많이 먹는다. 돼지 한 마리를 통째로 산다”고 덧붙였다

최승우 온라인 뉴스 기자 loonytuna@segye.com

사진=SBS Plus ‘쩐당포’ 방송화면 캡처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