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93123 0202020091962893123 06 0601001 6.1.20-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497952000 1600506971000 related

박세리, 김민경에 블루베리나무 선물…통 큰 ‘리치 언니’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박세리가 개그우먼 김민경에게 블루베리 나무를 선물했다.

18일 오후에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김민경의 집에 초대된 박세리의 모습이 그려졌다.

박세리는 이날 김민경을 위해 블루베리 나무 세 그루와 은행나무, 잣나무로 만든 테이블을 선물해 통 큰 언니다운 면모를 선보였다.

박세리는 “의미있는 선물을 7년 정도 자란 나무다. 한 나무에 2㎏씩 열릴 것”이라고 말했다. 김민경은 예상치 못한 큰 선물에 “한 번 밖에 안 만났는데 신경을 많이 써준 걸 보고 ‘따뜻한 사람이구나’ 생각했다”며 “감동이다”고 감격했다.

박세리는 김민경의 옷으로 편안하게 갈아입은 후 털털한 면모를 보였다. 그는 “김민경 집 갔을 때 되게 편했다. 전혀 처음 만난 사람 같지 않더라”라고 친동생처럼 김민경의 인성을 칭찬했다.

박세리와 김민경은 블루베리 나무 앞에 앉아 결혼보다 연애가 하고 싶다는 소망에 함께 공감했다. 박세리는 “결혼은 선택, 연애는 필수라고 누가 그러더라”고 언급해 눈길을 모았다.

두 사람은 레전드 먹방러답게 통 큰 식사까지 하며 유쾌한 시간을 이어나갔다. 김민경과 박세리는 차돌박이 먹방에 본격 돌입, 커다란 고기 한 점을 입에 넣었다. 두 사람의 우아한 미식 토크가 이어지던 도중, 박세리는 “얇은 고기는 살 안 찐다” “고기는 옳아” 등의 먹언으로 침샘을 자극했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