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82244 0362020080861982244 06 0601001 6.1.17-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893820000 1596893881000 related

‘전참시’ 유병재, 알고 보니 수학 전국 1등? 김강훈 일일 과외선생님 깜짝 변신!

글자크기
한국일보

유규선 매니저 vs 김강훈의 오답 속출 퀴즈 대결이 그려진다. MBC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지적 참견 시점' 유병재가 김강훈의 일일 과외선생님으로 변신한다.

8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116회에서는 33살 유병재와 12살 김강훈의 21살 나이 차이를 초월한 우정이 그려진다. 무엇보다 이날 방송에서는 유규선 매니저와 김강훈의 포복절도 퀴즈 대결이 펼쳐져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유병재는 자신의 소울메이트 김강훈을 집으로 초대해 특별한 하루를 보낸다. 유병재는 유규선 매니저와 함께 닭발, 치킨을 직접 만들며 숨겨뒀던 요리실력을 선보이는가 하면, 김강훈을 상대로 승부욕에 불타오르는 축구 게임을 펼친다.

이날 수학 전국 1등 출신이라는 반전 과거를 밝힌 유병재는 김강훈의 공부를 직접 봐주며 유익한 시간을 보낸다.

하지만 이는 곧 김강훈과 유규선의 웃음이 난무하는 장학퀴즈로 돌변한다. 공개된 사진 속 유병재는 유규선을 황당하다는 듯 바라보고 있어 눈길을 끈다. 심지어 유병재는 웃다 지쳐 눈물을 훔친 것으로 전해져 호기심을 자극한다.

특히 유규선은 필수 영양소를 묻는 퀴즈에 염화칼슘이라는 황당한 오답을 자신감 충만하게 답해 유병재와 김강훈을 빵 터지게 했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유병재는 김강훈과 정신연령은 같지만 신체 연령에서는 극명한 차이를 드러내 피로감을 호소했다고 한다.

한편, 유병재 하우스를 찾은 깜찍한 손님 김강훈과의 특별한 하루는 8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116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