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92781 1192020071361392781 05 0501001 6.1.15-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true false 1594596324000 1594596332000

[프로축구] '세징야에 완승' 주니오…울산 선두 복귀

글자크기
[프로축구] '세징야에 완승' 주니오…울산 선두 복귀

[앵커]

프로축구 K리그의 울산 현대가 대구FC를 꺾고 선두를 탈환했습니다.

축구팬들의 관심을 모았던 울산 주니오와 대구 세징야의 골잡이 대결은 2골을 넣은 주니오의 완승이었습니다.

최태용 기자입니다.

[기자]

폭우 속에서 시작된 울산과 대구의 경기.

기대를 모았던 K리그 득점 1위 울산 주니오와 2위 대구 세징야 모두 전반엔 눈에 띄지 않았습니다.

후반은 달랐습니다.

울산이 1대0으로 앞서고 있던 후반 10분, 신진호가 로빙 패스로 전방의 주니오에게 공을 연결했고, 주니오가 수비수를 제친 뒤 추가골을 넣었습니다.

뒤늦게 몸이 풀린 주니오는 쐐기골마저 책임졌습니다.

후반 36분, 주니오는 김인성이 넘겨준 공을 무너지는 자세에서도 정확한 슈팅으로 연결해 골망을 흔들었습니다.

시즌 13호, 14호 골을 한 경기에서 넣으며 리그 득점 선두 자리를 굳힌 주니오.

반면 세징야는 8경기 연속 공격 포인트 기록에 실패했습니다.

코너킥으로 김동진의 추격골을 이끌어 내기도 했지만, 공을 잡을 때마다 번번이 울산의 수비에 가로막혔습니다.

주니오의 2골에 힘입어 3대1로 대구를 이긴 울산.

전북을 승점 1차로 밀어내고 50일 만에 선두 자리를 탈환했습니다.

<이청용 / 울산 현대> "대구 원정 경기가 굉장히 힘들다고 들었는데, 오늘 경기 통해서 많은 선수들이 자신감 얻고 가는 거 같아 거기에 만족하고…"

광주에 대승을 거둔 강원은 4연패에서 탈출하며 6위로 올라섰습니다.

강원 조재완은 이재권의 크로스를 논스톱 슈팅으로 선제골을 기록한데 이어 팀의 4번째 골까지 넣으며 승리에 힘을 보탰습니다.

연합뉴스TV 최태용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