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22112 0312020060360522112 06 0601001 6.1.12-RELEASE 31 스타데일리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1147451000 1591147458000 related

가세연, KBS 女 화장실 몰카 용의자로 개그맨 박대승 지목

글자크기
스타데일리뉴스

박대승 (KBS2 방송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타데일리뉴스=김제니 기자] 강용석 변호사, 김세의 전 기자 등이 운영하는 보수 성향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이 KBS 연구동 건물 여자화장실에 불법 촬영 장비(일명 '몰카')를 설치한 용의자로 개그맨 박대승(30)을 지목했다.

2일 가로세로연구소는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에 "KBS 공채 32기 개그맨 박대승"이라며 그의 사진을 게재했다. 가세연 측은 박대승의 사진을 올리면서 어떠한 부연 설명이나 정황을 덧붙이지 않았지만, 정황상 이는 누리꾼 사이에서 KBS 몰카 범인으로 추측되기에 충분했다.

스타데일리뉴스

출처: 박대승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앞서 2일 조선일보가 "서울 여의도 KBS 본사 건물의 여자 화장실에 몰카를 설치한 범인은 2018년 7월 KBS 공채 출신 개그맨 A씨"라고 보도했기 때문.

지난달 29일 KBS 소속 모 PD는 KBS 연구동 건물 여자화장실에서 불법 촬영 장비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해당 불법 촬영 장비를 수거해 본격적인 수사에 나섰고, 이에 지난 1일 A씨는 경찰에 자진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고 알려졌다.

여자 화장실 몰래카메라 설치범이 공채 개그맨이라는 보도와 관련 KBS 측은 2일 "확인 불가"라며 "공채 개그맨은 직원이 아니다. 직원은 급여를 받고 일하지만, 공채 개그맨들은 출연료를 받고 있다"고 입장을 밝혔다. 앞서 KBS는 지난 1일 조선일보가 '화장실 몰카 범인은 KBS 남자 직원'이라고 보도하자 "이는 사실이 아니며 오보"라며 법적 대응을 예고한 바 있다.

한편 박대승은 현재 자신의 SNS를 비공개로 전환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스타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