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09922 0442020060260509922 06 0601001 6.1.12-RELEASE 44 SBS funE 0 false true true false 1591086545000 1591088891000 popular

박연수 "송종국, 애들 아빠일 뿐…연관하지 말아달라" 불편한 심경

글자크기
SBS funE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funE | 강선애 기자] 배우 박연수가 자신의 SNS 글을 전남편 송종국과 연결시키는 분위기에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다.

박연수는 2일 자신의 SNS에 "기분이 좋았다 슬펐다 감정조절이 어렵다"면서 "아무것도 몰랐던 그 시간으로 돌아가고 싶다. 잘못은 너희들이 했는데 고통은 온전히 내 몫이야"라는 심경글을 올렸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전 남편 송종국을 언급하며, 박연수가 그를 겨냥해 글을 올린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제기됐다.

그러자 박연수는 SNS를 통해 "무슨 글만 쓰면 애들 아빠와 연관하지 말아 달라"며 불편한 심경을 드러냈다.

이어 "이제 제 인생에서 송종국 씨는 영원한 지아 지욱이 아빠일 뿐"이라며 "그가 너무나도 잘되길 바라며 그가 행복하게 살길 진심으로 응원한다"라는 글을 덧붙였다.

박연수 측 관계자도 한 매체를 통해 "박연수 씨는 육아에 전념하고 있다. 억측은 자제 바란다"라고 밝혔다.

박연수는 지난 2015년 축구선수 출신 해설가 송종국과 이혼한 후 지아, 지욱 남매를 키우고 있다.

[사진=박연수 인스타그램]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