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61122 1132020052760361122 06 0601001 6.1.11-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90538171000 1590539726000 popular

요요미, 핫팬츠 입고 숨겨둔 각선미 드러낸 화보

글자크기
쿠키뉴스

[쿠키뉴스] 장재민 기자 ='우먼센스'가 트로트 가수 요요미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2018년 데뷔한 요요미는 TV조선 '미스트롯'과 KBS1 '아침마당'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유산슬과 출연해 관심을 받았던 '아침마당'과 달리 통편집을 겪은 '미스트롯' 참가에 대해 "덕분에 스스로 많이 부족한 사람이라는 걸 느끼게 됐다. 그때 만약 큰 관심을 받았다면 기고만장해졌을 지도 모르는 일"이라고 회상했다.

'별명 부자'로 손꼽히는 그녀는 '고속도로 아이유', '중통령(중년들의 대통령)', '해피바이러스'외에도 '제 2의 혜은이' 라는 수식어를 보유하고 있다. "실제로 혜은이 선배님의 노래를 듣고 트로트에 빠졌고, 혜은이 선배님의 노래를 가장 즐겨 부른다"는 요요미는 "아직까지 만나 뵙진 못했지만 마주한다는 상상만 해도 가슴이 떨린다. 선배님의 이름에 누가 되지 않도록 실력을 갈고 닦을 계획"이라고 전했다.

쿠키뉴스

이어 '18번 애창곡' 역시 혜은이의 '제3한강교'라고 꼽으며 "셀 수 없을 만큼 많이 불렀다. 어렸을 때부터 동요 대신 '제3한강교'를 불러 주변에서 다들 신기해 했을 정도"라고 밝혔다.

올해 가장 핫했던 '미스터트롯'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가장 눈 여겨 본 참가자를 묻는 질문에 "이찬원"이라고 꼽으며 "순수하면서도 트로트를 사랑해온 진심이 모두 느껴지더라. 실력뿐만 아니라 예능감도 좋은 것 같아 응원했다"고 이유를 공개했다.

doncici@kukinews.com

쿠키뉴스 장재민 doncici@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