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289824 0292020052360289824 05 0507002 6.1.8-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90213540000 1590213603000

‘불펜 데이’ 롯데, 투수 충원…강동호 첫 등록-추재현 말소 [오!쎈 부산]

글자크기
OSEN

[OSEN=대구, 지형준 기자]8회말 롯데 강동호가 역투하고 있다. /jpnews@osen.co.kr


[OSEN=부산, 조형래 기자] 롯데 자이언츠가 불펜 데이를 맞이해 투수 엔트리를 충원했다.

롯데는 28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리는 키움 히어로즈와의 경기를 앞두고 엔트리 변동을 단행했다. 이날 롯데는 대체 선발이 등판하는 날이지만, ‘불펜 데이’로 정해 경기를 풀어나갈 생각이다.

투수 소모가 다소 많아질 가능성이 크다. 이를 대비하기 위해 롯데는 야수를 줄이고 투수진을 충원했다. 롯데는 지난해 상무에서 군 복무를 마치고 전역한 강동호를 시즌 처음으로 1군 엔트리에 등록했다. 야수진에서는 외야수 추재현이 말소됐다.

강동호에 대해서는 "퓨처스에서 롱릴리프로 던질 수 있게끔 준비를 해달라고 했다"면서 강동호가 1군에서 맡을 역할을 전했다.

‘불펜 데이’의 첫 번째 투수로 등장하는 이인복에 대해 허문회 감독은 “중간에서 괜찮다고 생각을 해서 첫 번째 투수로 내세우게 됐다”면서 “갈 수 있을 때까지 던지게 할 생각인데, 길게는 3이닝 정도를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선발 라인업에도 다소 변동이 생겼다. 롯데는 민병헌(중견수)-손아섭(우익수)-전준우(좌익수)-이대호(지명타자)-안치홍(2루수)-한동희(1루수)-김동한(3루수)-김준태(포수)-딕슨 마차도(유격수)로 선발 라인업을 꾸렸다.

유격수로 전 경기 출장하고 있는 마차도의 체력 부담을 고려했고, 최근 타격 부진도 영향이 있었다. 허문회 감독은 “마차도의 체력 안배가 필요해서 오늘 경기에서 제외하려고도 생각을 했다. 대신 9번으로 내려서 수비에 집중을 할 수 있게끔 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jhrae@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